2021
삼진제약 "사업다각화 통해 도약"
디지털헬스케어 사업 시작…R&D센터 마곡 시대 열어
장홍순 삼진제약 대표(좌)와 최용주 삼진제약 대표(우)


[팍스넷뉴스 김새미 기자] 장홍순·최용주 삼진제약 대표는 2021년 신년사를 통해 "한 단계 도약을 위해 다같이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두 대표는 4일 "지난해는 어려운 시장환경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이라는 대내외적 혼란을 겪었다"며 "2021년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이를 극복하고 성장의 결실을 맺기 위한 시점이니 만큼 각 부문별로 다시금 심기일전하는 자세로 성장하기 위한 지혜를 모으자"고 당부했다.


시장 환경에 부응하고 성장기반을 확보하기 위한 전략도 내놓았다. 먼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새롭게 시작할 예정이다. 의약품 부문과 컨슈머헬스 부문에서도 철저한 시장 분석을 통해 지속적인 성장을 이룰 계획이다. 연구개발(R&D) 부서는 올해 신축이전하는 마곡 중앙연구소로 이동하게 된다.



장홍순·최용주 대표는 "올 한해 임직원의 새로운 각오로 삼진제약이 한 단계 도약할 것"이라며 "신축년 새해에 전열을 가다듬고 힘차게 전진하여 국민 건강에 기여하고 미래를 준비하는 삼진제약의 성장을 위해 구성원 모두가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