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바이오제약, 조직 개편…사장에 박재홍 부사장
의약사업 강화·신규사업 성장, 캐시카우 확대


[팍스넷뉴스 김새미 기자] 동구바이오제약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7일 밝혔다.


우선 의약제조 경쟁력 강화를 위해 박재홍 수석부사장을 사장으로, 김종문 전무는 부사장으로 승진시켰다. 


현재 동구바이오제약 의약부문 대표를 맡고 있는 박재홍 수석부사장은 대웅제약, 서울제약, 삼아제약을 거쳐 수십 년간 경영관리·재무 전문가로 활약해온 인물이다. 동구바이오제약 향남공장 등 생산부문 전반을 책임지고 있는 김 전무는 일성신약, 부광약품 등을 거쳐왔다.


영업본부에 장석훈 이사, 영업전략실에 서정욱 이사를 신규 임원으로 추가 선임하면서 의약영업부문의 성장에도 힘을 실었다. 동구바이오제약은 의약사업부문에서 안정적인 캐시카우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피부과뿐만 아니라 비뇨기과, 내과, 안과 등으로 영업력을 확대하고 있다.


동구바이오제약은 신규사업부문에서도 올 한 해 수익성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계최초 줄기세포 추출키트인 '스마트엑스'는 적응증별 난치성질환 치료 목적용으로 신의료기술에 등재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말 홈쇼핑에 론칭하며 완판한 코스메슈티컬 브랜드 '셀블룸'도 올해부터 본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게 된다.


바이오벤처 투자로 얻은 자본수익은 공동 R&D, 제품개발, 사업제휴 등 미래먹거리에 활용할 계획이다. 동구바이오제약이 투자한 지놈앤컴퍼니가 지난해 말 상장한 데 이어 뷰노, 디앤디파마텍 등도 올 초에 상장할 예정이다.


동구바이오제약 관계자는 "2021년을 100년 기업의 꿈을 향한 새로운 50년의 원년으로 삼으며 올 한 해 자사의 캐시카우(Cash Cow)를 본격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