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EMS, 제주항공 항공기 6대 정비 계약
에어버스 A320 계열 정비지원 협의도 진행
(사진=한국항공서비스)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한국항공우주(KAI) 항공기 정비산업(MRO) 자회사 한국항공서비스(KAEMS)가 제주항공과 B737-800 항공기 6대 정비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KAEMS은 티웨이항공과 동일 기종의 추가 수주도 협의 중이다. 보잉뿐만 아니라 현재 에어버스 A320 계열 항공기를 보유한 항공사들과의 정비지원 협의도 진행하고 있다. 


KAEMS 관계자는 "민수부분에서는 기존 주요 사업인 보잉 B737 계열 중정비에서 에어버스 A320 계열 중정비로 외형 확장을 추진하고 있다"며 "회전익 부분에서 에어버스, 시콜스키 헬기의 정비를 수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군수부문은 지난 6일 수리온 3대 정비를 기점으로 올해 약 75대 정비를 맡을 예정이다. 한국 공군이 운용하는 항공기의 전기체 도장을 필두로 다양한 사업을 모색하고 있다.


고이근 KAEMS 상무는 "국내외 저비용항공사(LCC) 민항기 정비뿐만 아니라 수리온 중정비 지정센터로 인증받는 등 군용기 정비부문도 강화 중"이라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정비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