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모펀드, 성과연동제 도입한다 外
"주식 빚투, 과열됐다"…금감원, 은행권 긴급 소집

공모펀드, 성과연동제 도입한다[서울경제]


금융 당국이 공모펀드에 성과 보수 체계를 도입하는 방안을 전격 추진한다. 코스피지수가 3,000포인트를 돌파한 후에도 연일 급등하며 증시가 활황을 보이고 있지만 정작 직접 투자로만 자금이 몰리면서 부진의 늪에 빠진 공모펀드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다.


"주식 빚투, 과열됐다"…금감원, 은행권 긴급 소집[한국경제]


코스피지수가 연일 최고기록을 갈아치우면서 개인들이 주식투자 자금을 신용대출에서 끌어 쓴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 나온다. 금융감독원은 11일 주요 은행 임원을 불러모아 긴급 점검회의를 열기로 했다.


'몸값 100조원' LG에너지솔루션, 증시 입성한다[한국경제]


LG화학의 전지사업부문이 분사해 출범한 LG에너지솔루션이 기업공개(IPO) 작업에 본격 들어간다. 이르면 올 하반기 상장할 것으로 관측된다. 기업가치만 최대 100조원 안팎으로 예상돼 국내 IPO 역사상 최대어로 기록될 전망이다. 10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은 조만간 주요 증권회사를 상대로 상장주관사 선정을 위한 입찰제안서(RFP)를 발송하기로 했다.


업비트 대표에게 물었다…"비트코인, 지금 사도 됩니까"[한국경제]


"한꺼번에 목돈을 갖고 들어가지 말고 매일, 매주, 또는 매달 소액으로 쪼개서 장기 투자하는 것이 맞다고 본다. 장기적으로는 분명 매력적인 자산가치가 있다."


산은 "마힌드라 주식 안 팔면 쌍용차에 신규자금 지원 검토"[매일경제]


지난 연말 기업회생절차를 신청한 쌍용자동차에 대한 지원을 두고 KDB산업은행 등 국내 채권단과 쌍용차 대주주 마힌드라가 팽팽히 맞서고 있다. 국내채권단은 추가 자금 지원 조건으로 쌍용차 주요 주주의 주식 매도를 금지하고, 신규 차입금 만기 시점이 기존 차입금 만기 시점보다 앞설 것을 요구한 것으로 확인됐다.


"인텔, 삼성전자와 위탁생산 협의 중"[서울경제]


9일(현지 시간) 블룸버그통신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인텔이 오는 2023년부터 생산에 들어가는 핵심 반도체 칩을 TSMC 또는 삼성전자에 아웃소싱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앞으로 2주 내에 최종 결정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삼성전자, 에릭슨에 '맞소송'…美 ITC에 특허침해 제소[뉴스1]


스웨덴의 통신장비 업체 에릭슨(Ericsson)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미국에서 특허침해 분쟁을 일으킨 가운데, 삼성전자도 국제무역위원회(ITC) 제소를 통한 맞소송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한국 본사와 미국 법인 등은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관세법 337조 위반으로 ITC에 에릭슨을 제소했다.


'中마윈 불똥' 카카오페이 패닉...마이데이터 좌초 위기[아주경제]


카카오페이 2대 주주(지분율 43.9%)인 '알리페이싱가포르홀딩스(알리페이)'에 대한 대주주 적격성 심사를 금융당국이 진행하지 못하면서, 카카오페이는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사업 진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10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알리페이싱가포르홀딩스가 법적 제재를 받은 사실이 있는지 여부를 중국 감독당국으로부터 확인받지 못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