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씨엔지니어링, 최대주주 지분 매각 순항
수소·LNG 등 친환경 신사업 준비


[팍스넷뉴스 정강훈 기자] 종합엔지니어링 전문기업 에쓰씨엔지니어링은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자의 주식 양수도계약에 따라 양수인이 280억원 규모의 중도금 지급을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에쓰씨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지난달 7일 최대주주와 특수관계자는 보유 중인 지분 1249만760주를 우앤컴퍼니 외 9인에게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라며 "이번에 중도금을 수령하고 신규 이사진 선임 등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도 차질없이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다음달 5일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정관 변경의 건 ▲이사 선임의 건 ▲감사 선임의 건을 의결할 예정이다. 수소 저장소∙수소 충전소 구축 및 운영 사업, 신재생 에너지 사업, 태양광 발전 사업 등 신사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할 예정이다.


에쓰씨엔지니어링 관계자는 "경영권 변경이 순조롭게 진행되는 가운데 신사업을 준비하고 있다"며 "수소 및 LNG 등 친환경 에너지 사업 중심으로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종합엔지니어링 사업을 강화해 수익성 확보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