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고객 응대에 인공지능 로봇 'DAL-e' 활용
송파대로지점서 한 달간 시범서비스 이후 단계적 확대
고객 응대 서비스 로봇 'DAL-e'.(사진=현대차그룹)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인공지능 로봇을 활용한 고객 응대 서비스 확대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25일 서비스 로봇 'DAL-e(달이)'를 최초로 공개하고 자동차 영업 현장에서 고객 응대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DAL-e는 ▲얼굴 인식 ▲자연어 대화 기술 ▲자율이동 기술을 탑재해 현대차·기아 영업지점 등 고객 응대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DAL-e는 전 방향으로 자유롭게 움직이는 4개 휠을 활용해 고객을 응대한다. 차량 전시장의 대형 스크린과 연계한 상세한 제품 설명은 물론, 사진 촬영 등 엔터테인먼트 기능까지 탑재하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고객에게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는 인식기능까지 갖췄다. 


DAL-e는 현대차 송파대로지점에서 이날부터 약 1개월간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DAL-e를 활용해 비대면 서비스를 선호하는 고객은 물론 주말 등 영업점 방문이 활발한 시간대에 보다 상세한 설명을 듣기 원하는 고객에게도 카마스터의 역할을 분담해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에는 DAL-e를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주간뿐 아니라 밤 10시까지 운영되고 있는 야간 언택트 전시장에도 제공하는 등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현대차그룹은 영업 현장에서의 고객 요구 사항을 기반으로 DAL-e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고객 응대에 특화된 로봇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