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거래소 비상장, 35억 규모 시드투자 유치 外

◆ 트러스트버스, 웁살라시큐리티와 가상자산 피해추적 서비스 업무협약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가상자산 금융서비스 기업 트러스트버스 블록체인 보안 전문기업 웁살라시큐리와  가상자산 피해신고 추적 서비스 및 자금세탁방지(AML) 솔루션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트러스트버스는 향후 가상자산 해킹으로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피해자금 추적 솔루션과 사법적 대응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존 트러스트버스에서 제공하는 개인키 복구 서비스뿐만 아니라 해킹 피해로 분실한 자금을 추적할 수 있도록 사후관리까지 강화한다는 취지다.


◆ '서울거래소 비상장', 해시드·소프트뱅크벤처스로부터 시드투자 




비상장 주식거래 플랫폼 '서울거래소 비상장'을 운영중인 피에스엑스가 소프트뱅크벤처스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하며 누적 35억원의 시드투자 라운드를 마감했다. 서울거래소 비상장은 지난해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로부터 초기 자본 25억원을 투자 받았으며,여기에 이번 소프트뱅크벤처스의 10억원 후속 투자가 더해져 총 35억원 규모의 시드투자 단계를 완료했다. 서울거래소 비상장은 더욱 쉽고 간편한 비상장 거래 지원을 위해 올해 1분기 내 모바일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현재 서울거래소에서는 크래프톤, 카카오뱅크, SK바이오사이언스, 비바리퍼블리카(토스),야놀자, 컬리(마켓컬리) 등 유망 기업들의 비상장 주식이 활발히 거래되고 있다.


◆  디비전 네트워크, 코인베이스 커스터디 거래 프로젝트로 선정 



블록체인 기반 가상현실(VR) 콘텐츠 플랫폼 디비전 네트워크가 코인베이스 커스터디 서비스 거래 가능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디비전 네트워크는 VR 소프트웨어 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참여자가 손쉽게 VR 행사(MICE) 및 게임 등을 경험하도록 돕는 프로젝트다. 웹(Web)을 기반으로 실시간 스트리밍 3D VR 서비스를 제공한다. 디비전 네트워크는 국내 프로젝트 중 처음으로 코인베이스 커스터디 계약을 체결했다. 디비전 네트워크(DVI) 코인 보유자는 코인베이스 커스터디의 오프라인 콜드 스토리지 시스템에 가상자산을 보관할 수 있다. 


◆ KT, 지역화폐 '춘천 소양에너지페이' 발행 


KT는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플랫폼인 착한페이로 강원도 춘천시의 '소양에너지페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에너지 전자화폐인 소양에너지페이는 신재생에너지 보급·확산, 에너지 이용체계의 선순환을 만들기 위한 지급형 지역화폐다. 이달 29일부터 지급되는 소양에너지페이는 총 3612가구를 대상으로 하고 규모는 약 2억원이다. KT 착한페이 플랫폼을 활용한 소양에너지페이는 재래시장 및 지역식당, 미용실, 병원 등 사전 등록된 가맹점에서 소양에너지페이 앱을 실행해 QR코드를 스캔하면 쓸 수 있다. 결제금액과 사용 화폐를 입력하고 본인인증을 하면 결제가 완료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