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AC·비트고·신한銀, 커스터디 솔루션 공동 개발
김준홍 KDAC 대표 "안전하고 편리한 디지털자산 관리 서비스 제공"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디지털자산 커스터디 기업인 한국디지털자산수탁(이하 KDAC)이 디지털 자산 금융 서비스기업인 비트고(BitGo), 신한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3사는 디지털자산 전반의 커스터디 제공 및 솔루션 개발을 공동으로 추진하게 된다. 이와 함께 다양한 전세계 가상자산 사업자 등과의 협력도 확대할 방침이다.



비트고는 전세계 400개 이상의 기관 고객들을 보유하고 있으며 전체 비트코인 거래의 20% 이상을 처리하고 있다. 특히 현재 가장 안전한 오프라인 가상자산 저장 기술로 일컫는 '딥 콜드 스토리지(Deep cold storage)' 를 활용한 '직접관리형 커스터디(Self-Managed Custody)'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DAC은 지난 1월 신한은행의 전략적 지분투자를 유치해 디지털자산 커스터디 사업 진출을 위한 공동 R&D를 진행하면서 커스터디,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서비스) 등을 골자로 한 디지털자산 관련 서비스 전반의 협력도 강화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이번 업무 협약으로 비트고의 커스터디 비즈니스 노하우를 더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김준홍 KDAC 대표는 "비트고의 직접관리형 커스터디 서비스는 가상자산 관련 보안 규제가 엄격한 아시아 시장에 가장 최적화된 가상자산 관리 솔루션이다"라며 "신한은행과 더불어 세계적인 커스터디 기업인 비트고와도 긴밀하게 협력함으로써 안전하고 편리한 디지털자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