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룩스 "신소재·바이오 신사업…성장동력 발굴"
포스트 코로나19 맞아 중장기 성장전략 공개

[팍스넷뉴스 정강훈 기자] 필룩스가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맞아 중장기 성장 전략을 28일 밝혔다. 신소재와 바이오 사업에서 신성장 동력을 발굴한다는 전략이다.


필룩스는 부품·소재 부문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신소재 개발과 제품화를 모색하고 있다. 2차전지 사업과 초소형 전자부품 등 IT기술융합 중심으로 사업 영역을 넓히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 


또한 반도체 소재, 필터 등의 신소재 사업을 위해 관계 기관과 협의를 지속하고 있다. 바이오 사업에서도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


조명 분야에서는 독자적으로 개발한 항균 조명과 조명제어 시스템 '필마스터(FeelMaster)'의 판로를 개척할 예정이다. 스마트팜 조명과 바이오 스마트 조명으로 영역을 넓혀나간다는 계획이다.


한우근 필루스 대표는 "바이오 사업을 비롯한 사업 다각화로 기업가치를 극대화 할 것"이라며 "기존 부품·소재 사업에서 환경·신재생에너지 사업으로 확대할 수 있도록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필룩스그룹을 이끄는 배상윤 회장은 지난 연말 전 그룹사 직원들에게 동일한 액수의 특별격려금을 지급했다. 정부의 코로나19 확산방지 정책에 동참하고자 직원들에게 일주일의 유급휴가를 제공하기도 했다. 또한 배 회장은 강서노인종합복지관, 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 군부대 등에 마스크 50만장을 기부하면서 사회공헌 활동에도 힘을 기울이고 있다.


배상윤 회장은 "직원 가족과 함께 동반성장하는 가족경영 철학을 실현하겠다"며 "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행동으로 보이겠다"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