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비트코인 1.7조 매입
매입·결제허용에 비트코인 5000만원 돌파…신고점 달성
이 기사는 2021년 02월 09일 09시 02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미국 전기자동차 회사 테슬라가 15억달러(약 1조7000억원) 상당의 비트코인을 구매했다. 


8일(현지시간) 테슬라는 미 증권거래위원회(SEC) 공시를 통해 올해 1월 투자 다각화와 현금 수익 극대화를 위해 비트코인을 구매했으며, 향후 자산의 일부를 디지털 자산에 더 투자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테슬라 자동차 판매를 위한 결제수단으로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향후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장기 무형자산으로 회계처리 하고 분기별로 가상화폐 보유 현황을 분석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달부터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 자기소개란을 '#비트코인'(#bitcoin)으로 변경하거나 비트코인, 이더리움, 도지코인 등 여러 코인에 대한 멘션을 남기며 가상자산에 대한 관심을 표명해왔다. 다만 9일 현재는 자기소개가 지워진 상태다.



최근 오디오 전용 소셜미디어인 '클럽하우스'와 인터뷰에서는 "현시점에서 비트코인은 좋은 것으로 생각한다. 나는 비트코인 지지자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테슬라보다 앞서 세계적인 자산운용사인 피델리티, 결제업페인 페이팔과 스퀘어캐시 등 일부 금융·결제 관련 업체들이 가상자산 수탁 및 결제 사업을 펼쳤다. 자동차 제조업체가 가상자산을 결제수단으로 인정한 것은 테슬라가 처음이다.


테슬라의 공시 발표 이후 비트코인은 15%가까이 급등해 9일 현재 국내거래소에서는 4800만원대, 해외거래소에서는 5100만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는 지난해 12월 대비 50% 이상 증가한 수준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