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김정태 포함 차기 회장 숏리스트 확정
회추위 "조직 안정 꾀하기 위한 후보들 선정"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하나금융지주가 김정태 현 회장을 포함한 차기 회장 후보들을 선정했다. 


하나금융은 지난 15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를 열고 내부 인사 3명과 외부 인사 1명을 포함한 차기 회장 후보군(숏리스트)을 확정했다. 


내부 인사로는 ▲김정태 현 하나금융 회장 ▲함영주 현 하나금융 부회장 ▲박성호 하나은행 부행장이, 외부 인사로는 ▲박진회 전 한국씨티은행장이 숏리스트에 포함됐다. 


윤성복 하나금융 회추위원장은 "회장 경영승계 계획과 후보 추천 절차에 따라 공정하고 투명하게 숏리스트를 확정했다"며 "하나금융의 조직 안정을 꾀하기 위한 후보들을 포함시켰다"고 설명했다. 



회추위는 향후 차기 회장 후보들을 상대로 심층면접 등의 절차를 거쳐 최종 후보 1명을 결정할 방침이다. 


<제공=하나금융지주>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금융지주 배당성향은 균일가?

20% 미만이었던 JB금융도 당국 권고안 상한에 맞춰···국책은행 배당 '주시'

美 라스베이거스 호텔 개발 투자한 증권사, 손실 임박

담보권 처분 시 원금손실 불가피…미래·NH證 선순위 투자자 추가 투자 제안 거절

하나손보·생명, 여전히 '미약한' 존재감

보험 순익 비중 0.1% 불과… 두자리 수 차지하는 신한·KB과 비교

배당줄인 하나금융, 주주 '달래기' 집중

"주주가치 제고가 최우선"…투자자 반발 우려해 '수차례' 강조

금융그룹 수장들, '기-승-전-플랫폼'

빅테크와 경쟁 앞두고 위기의식 반영

김한정 의원, 금융지주 회장 연임 관행에 '경고'

금융위에 지배구조 관련 제도 개선 촉구

하나카드, 중소상공인 해외진출 지원 나섰다

VISA·e-커머스 기업과 맞손…해외 지원 전방위 협력체계 마련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연임 사실상 확정

'만 70세 나이 제한'으로 추가 임기는 1년

하나은행장 후보 박성호·하나금투 대표 이은형

하나금융지주, 은행·증권 등 자회사 5곳 CEO 추천

하나금융, K뉴딜·혁신금융 지원 '83조로 확대'

김정태 회장 "그룹 역량 최대한 발휘"

하나금융 부회장단, 함영주·지성규·이은형 체제로

지성규 행장 새롭게 선임···3인 체체 유지하나 역할엔 다소 변화

하나금융, 후순위채 통한 자본 조달 재개

운영자금 및 채무 상환자금으로 활용···BIS비율 상승 전망

하나금융, 하나금투에 5000억 실탄 지원

운영자금 지원 목적···1년 만에 대규모 금융 지원

하나銀, 1Q 연체율 상승···손실 부담은 없을 듯

해외 기업대출서 일부 손실···카드·보험 인수 시사도

하나금융, '비은행 기여도 제고' 속도

올해 사상 처음으로 40% 넘어설지 주목

하나금융, 싱가포르 자산운용사 설립 예비인가

디지털 사업과 해외 사업 간 시너지 창출 목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