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트로메딕, 로봇용 살균제 적합성 테스트 통과
국내 스타트업에 로봇용 살균제 납품 추진...각종 바이러스 99.9% 사멸 입증


[팍스넷뉴스 조재석 기자] 영상 진단 의료기기 전문기업 인트로메딕은 최근 국내 엑사로보틱스의 자율형 살균 로봇용 살균제 적합성 평가를 통과했다고 23일 밝혔다.


인트로메딕은 스웨덴 '라이프클린 인터내셔널 AB'에서 생산하는 살균제의 국내 독점 유통권을 가지고 있는 기업이다. 적합성 테스트가 완료됨에 따라 인트로메딕은 엑사로보틱스에 살균 로봇용 살균제를 납품하게 됐다.


인트로메딕의 살균제는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불활성화하는 이산화염소(ClO2)를 주 원료로 사용한다. 미국 질병관리본부(CDC)의 최고등급을 받고 유럽 SSI(Statens Serum Institut)로부터 인정받은 해당 살균제는 무방부제, 무독성, 항바이러스 기능을 갖춰 각종 바이러스나 세균 등을 2분 이내 99.9% 사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권혁찬 인트로메딕 대표는 "엑사로보틱스의 살균제 적합성 최종 테스트를 통과함에 따라 자율형 살균 로봇 등 살균제 유통 판로 확대에 대한 기대가 커졌다"며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진행되고 집단·다중 이용 시설의 방역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이번 살균로봇을 시작으로 관련 사업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