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유니온페이' 선불카드 출시
페이코인 사용…비트코인(BTC) 보유자도 이용 가능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통합결제 전문기업 다날은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날과 제휴해 '다날-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를 출시하고, 다날핀테크의 페이코인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통해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페이코인은 다날의 블록체인 자회사 다날핀테크가 운영하는 간편결제 앱이다. 다날이 발행한 자체 가상자산 PCI를 이용한 결제를 지원한다. 상반기 내로 비트코인 결제 서비스 또한 도입을 준비 중이다. 


'다날-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는 다날 유니온페이 선불카드 웹사이트와 페이코인 앱에서 발급해 사용할 수 있다. 신용카드, 휴대폰결제, 계좌이체를 통해 선불카드를 충전할 수 있으며, 사용자가 보유한 PCI또한 앱 내에서 원화로 바꿔 사용 가능하다.



페이코인 보유자들은 기존 6만개 국내 다날 가맹점뿐만 아니라 전 세계 3000만 유니온페이 QR 가맹점에서 선불카드를 이용할 수 있다. 오는 4월 비트코인 전환 서비스 오픈 이후에는 앱 내에서 비트코인을 PCI로 전환해 이를 원화로 교환한 뒤 선불카드를 충전할 수 있다. 


박상만 다날 대표이사는 "이번 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 서비스 제공을 통해 글로벌 결제시장의 영향력을 높일 것"이라며 "연말에는 실물카드 발행을 통해 국내 모든 가맹점은 물론 전세계 5600만여개의 오프라인 가맹점에서도 원화 충전을 통해 페이코인 등 가상자산이 사용되는 시대를 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