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네이버, '고객 가치 극대화' 맞손
항공서비스 분야 디지털 혁신·미래 경쟁력 제고…사업 활용범위 확대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왼쪽)와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대한항공)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대한항공과 네이버가 항공 서비스의 대변신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항공서비스 분야 디지털 혁신과 미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는 "네이버의 플랫폼, 콘텐츠, 신기술을 대한항공의 항공서비스 제고에 활용한다면 고객 가치를 한층 더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네이버와의 협력을 통해 급속히 변화하는 항공산업 추세에 따른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항공 서비스와 직·간접적으로 연관된 사용자 경험(UX)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편의성 향상을 통한 고객 가치 제고라는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나가게 된다.


대한항공은 네이버 플랫폼을 활용해 항공권 발권·탑승 수속·항공기 탑승 등 일련의 항공서비스 흐름을 보다 간편하게 만들어나가는 한편, 대한항공 홈페이지·어플리케이션(앱)에서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하고 네이버페이로 항공권을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네이버는 대한항공의 전문적이고 다양한 항공 서비스 데이터를 토대로 소비자의 수요와 행동방식을 분석한다. 더불어 자사의 기술력과 결합해 관련 사업으로의 활용 범위를 한층 더 넓혀 나갈 방침이다.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도 대한항공의 서비스와 유기적으로 접목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양사는 대한항공 스카이패스 마일리지와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의 연계 등을 통해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한 협의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