佛 2위 '나틱시스'도…글로벌 금융사 한국 진출 러시 外
이 기사는 2021년 03월 02일 17시 18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우리銀, '손실 미확정 라임펀드' 평균 65% 배상 전망 [주요 언론]

금융감독원이 우리은행 손실 미확정 라임 사모펀드에 대한 분쟁조정위원회의 결정을 시뮬레이션 한 결과 평균 배상 비율이 65%로 나타났다. 현재 우리은행의 라임펀드 미상환액은 2703억원(1348계좌)이다. 금감원에 분쟁조정 민원이 접수된 건은 182건이다.


佛 2위 '나틱시스'도…글로벌 금융사 한국 진출 러시 [한국경제]

세계 최대 사모투자펀드(PEF)인 블랙스톤이 한국에 사무소를 개설하기로 한 데 이어 프랑스 2위 투자은행(IB)인 나틱시스도 한국에서 증권업에 뛰어들 채비를 마쳤다. 나틱시스는 프랑스에서 소시에테제네랄(SG), 크레딧아그리콜과 함께 2위권 금융그룹으로 분류되는 BPCE에 속해있다. 


아이오닉5 어쩌나…'맨아워'에 양산 계획도 막혔다 [중앙일보]

현대차가 유럽에서 이번 달부터 판매할 '아이오닉5'의 생산을 놓고 노동조합과 양산 협의를 마치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자동차 생산 라인에 배치하는 근로자 수를 정하는 '맨아워'(Man/Hour)를 놓고 노사가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했기 때문이다.


日 최대 정유사 에네오스, SK루브리컨츠 지분 인수전 참여 [서울경제]

SK루브리컨츠의 소수지분 인수전에 일본 최대 정유사 에네오스가 참여한다. 고급 윤활기유 시장 세계 1위 기업인 SK루브리컨츠의 주요 고객이자 합작사의 파트너인 만큼 마지막 라운드인 본입찰에서 어떤 행보를 보일 지가 관건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