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지난해 ESG경영 80개 과제 실천 완료
6개 ESG경영 우수사례 시상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신한카드가 신한금융그룹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전략과 연계한 지속가능경영 차원에서 작년 한해 동안 총 80개의 ESG 실천 과제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중 6개 우수 사례를 선정해 시상을 진행했다.


먼저 사고예방 관리체계 고도화를 구축한 과제가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신한카드는 서울지방경찰청·안랩과 보이스피싱 예방 예방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안랩 기술이 적용된 보이스피싱 방지 보안 솔루션을 신한페이판 앱에 적용했다. 스타트업인 인피니그루와 인공지능(AI) 기반의 보이스피싱 예방 앱을 론칭하는 등 관리체계 다각화를 통해 연간 약 80억원의 사고 예방 성과를 창출했다.


우수 사례로는 '페이퍼리스' 시대에 따라 연간 90만 건의 종이 사용량을 감축한 '모바일 콘텐츠 기반 디지털 심사 발급'과 전통시장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을지로 골목길·대구 서문시장 환경 개선을 추진한 '히어로(Here:路) 프로젝트'가 선정됐다. 



또 제휴사와 함께 추진한 '디지털 아름인도서관' 구축과 디지털 플랫폼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 등의 보호를 위한 '금융취약계층 전담 프로그램',  온라인쇼핑몰 소상공인상생 협력관을 통한 벤처기업 판매지원 등이 우수 사례로 꼽혔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80개의 ESG 과제 완료 통해 신한카드의 ESG 경영에 대한 실천 의지를 대내외적으로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올해에도 전 부서 ESG 과제 참여를 비롯해 친환경 경영과 자영업자·스타트업 매출 증진 등 경기 활성화 지원에 역량을 집중해 사회적 가치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