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티랩스, 이천시 CCTV 관제센터 유지보수 착수
24시간 무중단 관제업무수행 및 시스템 상시 운영체계 구축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4차산업 기술 기반 정보통신기술(ICT) 솔루션 전문기업 시티랩스는 이천시 CCTV 통합관제센터 유지보수 사업에 착수했다고 18일 밝혔다. 시티랩스는 일반 경쟁입찰 방식을 통해 이번 프로젝트의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


올해 연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이천시에서 운영 중인 CCTV 등 통합관제시스템의 ▲통합 운영 및 관리체계 확립 ▲예방 및 보수점검을 통한 신속한 장애 복구 체계 수립 ▲24시간 무중단 관제 업무 수행 등을 목적으로 한다. 


시티랩스는 인공지능(AI)을 비롯해 블록체인 등 4차산업 중심의 자체 기술 내재화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오송보건의료행정타운, 가거해안경계과학화 시스템 등 동종사업 부문 내 성공적인 관제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 진행 경험이 있다.


조영중 시티랩스 대표이사는 "이번 사업 수주를 비롯해 공공사업(SOC) 부문은 물론 민간 사업 영역에서도 연계 사업 수요가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며 "AI 등을 활용한 24시간 무중단 관제업무수행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선진 기술력 등을 바탕으로 사업 수주 확대에 집중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시티랩스는 SOC를 중심으로 한 국내 버스정보시스템(BIS), CCTV 통합관제시스템 부문 선두 사업자 지위를 확보하고 있다. 지난 수년간 AI, 블록체인 등 4차산업 기술 내재화를 목표로 연구개발에 집중해왔다. 지난해부터 스마트시티를 비롯해 디지털 교통 인프라, 통합관제 사업 부문에 4차산업 관련 선진 기술 적용하고 이를 경쟁력 삼아 수주 확대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