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신한생명, 루닛과 손잡고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추진
신수아 기자
2021.03.18 15:36:20
'디지로그(Digilog)' 지향…인공지능 기반 서비스 확장 계획

[팍스넷뉴스 신수아 기자] 신한생명은 의료 인공지능 기업인 루닛과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양사는 인공지능 진단 솔루션을 기반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하는 데 상호 협력해 나갈 방침"이라며 "그 첫 단계로 신한생명 임직원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진단 솔루션을 도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루닛은 2013년 설립되어 폐암·유방암의 인공지능 진단 솔루션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신한생명 임직원은 건강검진시 의료진의 진단과 함께 루닛의 인공지능 진단을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유방암 검진자를 대상으로 ▲이상부위 표시 ▲유방암 존재 가능성 ▲유방 치밀도 ▲결과 해석 방법 등의 내용을 담은 인공지능 리포트가 전달될 예정이다.


앞선 관계자는 "유망 의료 인공지능 기업인 루닛과의 업무협약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더욱 강화하게 되었다"며 "향후 인공지능 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디지털(Digital)과 아날로그(Analog)의 선순환 가속화'를 통한 고객과 기업, 직원의 가치제고를 위해 '디지로그(Digilog)'를 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지향점으로 선정하고 다양한 디지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JLK, 연세의료원과 AI 분석 플랫폼 공동연구 국내 의료 AI 스타트업, 해외 진출 본격화 신한·오렌지, 자본·손익변동 선대응 '눈에 띄네' 신한금융, 물류센터 투자 이어간다
뉴스알람
딜사이트안내
Infographic News
회사채 발행금액 Top10 그룹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