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K8' 사전계약 첫날 1만8015대 기록
세단 역대 최다 첫날 사전계약 신기록
'K8'.(사진=기아)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기아(옛 기아자동차)의 'K8' 첫날 사전계약 대수가 1만8015대를 기록했다. K8은 준대형 세단 K7의 후속 모델로, 지난 23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K8의 첫날 사전계약 대수 1만8015대는 지난 2019년 11월 출시한 3세대 'K5' 모델이 보유하고 있던 기아 세단 역대 최다 첫날 사전계약 대수 7003대를 1만1012대 초과 달성한 것이다.


더불어 지난해 K7 국내 판매 실적(4만1048대)의 약 44%를 사전계약 하루 만에 달성했다.



기아 관계자는 "K8 계약 첫날부터 많은 고객들의 관심과 성원으로 사전 계약 신기록을 달성했다"며 "새로운 기아의 첫 번째 모델로서 성공적인 첫걸음을 내딛었을 뿐만 아니라 국내 세단 시장에 지각변동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