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클린라벨 발효유 시장 정조준
요플레 Only3이어 Only2 선봬…친환경 클린패키지도 적용

[팍스넷뉴스 범찬희 기자] 빙그레가 최소한의 가공으로 생산된 클린라벨 발효유 시장을 정조준한다. 최근 클린라벨 콘셉트의 발효유 제품 '요플레Only3'와 '요플레 Only2'를 연달아 출시했다.


지난해 빙그레는 '요플레 Only3 플레인'을 출시했다. 요플레 Only3는 장건강을 위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이 증식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리바이오틱스, 신선한 국내산 원유 단 세가지 원료로만 발효한 플레인 요거트다. 다른 첨가물이 일체 들어가지 않고, 장건강에 도움을 주는 최소한의 원료로만 발효하여 플레인 요거트 본연의 건강한 맛을 더욱 잘 느낄 수 있다.


눈길을 끄는 건 요플레 Only3가 해외에서 먼저 주목받은 클린라벨(cleanlabel) 콘셉트를 적용한 제품이라는 점이다. 클린라벨은 제품에 식품 첨가물이 들어가지 않고 최소한의 가공으로 생산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1.8L 대용량으로 출시되어 가족들의 아침 식사 대용 혹은 영양 간식으로도 넉넉하게 섭취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 판매되던 요플레 Only3는 잦은 품절이 발생하는 등 긍정적인 소비자 반응에 힘입어 135ml 소용량 제품을 출시하여 다양한 오프라인 채널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클린라벨 콘셉트 제품 요플레 Only3에 대한 소비자의 반응에 힘입어, 빙그레는 올해 프로바이오틱스와 국내산 원유 단 두 가지 원료로만 발효한 요플레 Only2 1.8리터 제품을 추가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요플레 Only2 또한 클린라벨 콘셉트 발효유다. 요플레 Only2는 쿠팡에서 우선적으로 출시한 후 판매처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빙그레 마케팅 담당자는"클린라벨 제품 요플레 Only3와 Only2는 건강과 제품의 원재료에 대한 관심이 높고, 환경 보호까지 생각하는 스마트 컨슈머트렌드에 맞춰 출시한 제품"이라며 "최소한의 원료로 가장 건강한 요거트의 맛과 영양을 전달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빙그레는 최근 친환경 트렌트에 맞춰 요플레 Only2와 Only3(1.8L 제품)에 친환경 클린패키지를 적용했다. 분리 배출이 용이하도록 병, 라벨, 뚜껑을 모두 같은 재질로 제작해 한국환경공단의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 결과 '재활용 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