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아고라,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 연동
BEP-20 기반 BOA 40만개 신규 발행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 보스아고라가 중화권 거래소인 바이낸스의 블록체인 플랫폼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Binance Smart Chain, BSC)'과 연동한다고 지난 29일 밝혔다.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은 스마트 컨트렉트를 통해 유망한 프로젝트를 발굴하고 바이낸스 생태계를 확장시키기 위해 바이낸스가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검증된 소수 노드만이 블록을 생성하도록 설계되어 이더리움 대비 저렴한 가스비(수수료)와 빠른 트랜잭션 속도가 장점이다. 또한 이더리움 가상 머신(EVM) 등의 타 플랫폼과도 호환되어 다양한 솔루션 활용이 가능하다.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은 2020년 9월 출시해 약 6개월 동안 디파이(탈중앙 금융), NFT(대체 불가능 토큰), DEX(탈중앙 거래소) 등과 같은 180개 이상의 유망 프로젝트들이 참여했다.



보스아고라는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과의 연동을 위해 BEP-20기반의 BOA코인 40만개를 신규 발행했다. 이로 인해 전체 발행량이 변경되지 않도록 기존 ERC-20 기반의 BOA 40만개는 락업용 계좌에 넣어 동결했다는 방침이다.


신규로 발행된 BEP-20 기반의 BOA는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 내에서도 가장 높은 유동성과 사용량을 보유한 최대 DEX인 팬케이크스왑(PancakeSwap)에서BOA/BNB 쌍으로 유동성 풀을 연다는 계획이다. 특히 보스아고라는 팬케이크스왑 참여를 통해 디파이 영역까지 생태계를 확장하겠다고 밝혔다.


김인환 보스아고라 이사장은 "다양한 블록체인 네트워크들과의 연결을 통한 상호 운용성 확대는 격변하는 블록체인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는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다"며 "세계 최대 거래소인 바이낸스에서 개발한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과의 연동을 통해 BOA의 활용가치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