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1Q 깜짝 실적에 기업가치 껑충 外
이 기사는 2021년 03월 31일 08시 2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1Q 깜짝 실적에 기업가치 껑충 [더벨]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올해 1분기에만 4000억원을 넘는 규모의 영업이익을 거둔 것으로 파악된다. 이는 지난해 연간 순이익의 9배가 넘는 규모다. 지난해 연매출과 비교하더라도 2배가 넘는다. 


"현대차 총수는 정의선"…공정위 정몽구서 동일인 변경키로 [이데일리]


공정거래위원회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을 동일인(총수)으로 지정하기로 결론을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현대차그룹을 사실상 지배하면서 주요 의사 결정을 내리고 있는 만큼 이에 걸맞은 책임을 부과할 필요가 있다는 게 공정위의 판단에서다.


목동 11단지 재건축 못한다…주민들 '패닉' [한국경제]



서울 양천구 목동11단지가 재건축 안전진단의 최종 관문을 넘지 못했다. 지난해 9월 9단지에 이어 11단지까지 탈락하면서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재건축에 빨간불이 켜졌다.


한남동 테슬라 화재 원인 4개월째 미궁 [동아일보]


지난해 12월 서울 용산구 한남동 고급아파트 지하주차장 벽을 들이받은 테슬라 전기차에서 불이 나 대형 로펌 변호사가 숨진 지 4개월 가까이 지난 지금까지 사고 원인의 실마리를 풀지 못하고 있다. 사고 원인을 밝힐 결정적 단서로 꼽혔던 차량의 사고기록장치(EDR)가 해외에서 들여온 전문 장비로도 풀리지 않고 있다.


월수익 40%·내일 상한가…'리딩방' 허위광고 징역 산다 [머니투데이]


30일 금융당국과 국회에 따르면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간사는 투자정보 허위·과장 광고에 대해 최대 징역 3년까지 처벌하는 내용을 담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하 자본시장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한다. 김 의원이 지난해 국정감사때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에 '주식 리딩방' 문제를 지적한 뒤 정부측 보완책을 반영해 만든 당정 개정안이다.


다주택자도 공공임대주택 분양 가능…투기 길 터준 국회 [한국일보]


국회가 분양전환형 공공임대주택의 우선분양 전환 기준을 완화해 다주택세대까지도 분양받을 수 있도록 길을 터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형평성 논란이 일고 있다. 입주 미달 및 공실 발생 등을 이유로 공공임대주택에 선착순 입주한 세대가 혜택을 보게 된 것으로, 청약 당시 우선분양전환 가격에 분양 받을 수 있는 자격을 인정해 지역에 따라 수억원대 시세차익까지 얻을 기회까지 줬다.


한미약품, '코로나 예방 효과' 거짓·과대 광고하다 식약처에 적발 [조선비즈]


한미약품이 자사 제품 '한미 콜드마스크'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효과가 있는 것처럼 잘못 광고했다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적발돼 시정했던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부산 첫 코로나 접종 후 사망…유족 동의 후 부검 예정 [부산일보]


부산의 한 요양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인 아스트라제네카를 맞은 80대 여성이 사망했다. 부산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도의원들, 용인 화성 땅 집중 보유...왜? [매일경제]


한국토지주택공사(LH)발 토지 투기 의혹이 확산되는 가운데 경기도의원들이 보유한 땅도 개발 호재가 있는 수도권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