웁살라시큐리티, 가상자산피해관제 'MCIS' 출시
가상자산에 종합 보안관제 서비스 도입
웁살라시큐리티의 MCIS 보안관제 서비스 대행을 통한 기업-이용자 사이 중재자 역할 수행] / 제공 = 웁살라시큐리티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블록체인 보안 전문 기업 웁살라시큐리티가 가상자산 관련 기업을 위한 전문 보안 관제 서비스인 'MCIS(Managed Crypto Incident Services)'를 제공한다고 31일 밝혔다.


웁살라시큐리티에 따르면 최근 가상자산 사업자 뿐만 아니라 블록체인 업계에 진출하고자 하는 금융기관 및 기업들도 자사의 '가상자산 피해대응센터(CIRC)'서비스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가상자산 관련 범죄나 피해가 발생했을 때 기업이 직접 고객 문의를 대응하고 해결하기엔 전문성과 지원 인력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이번에 웁살라시큐리티가 출시한 MCIS는 보안을 위한 기술, 인력, 인프라 등을 기업에 제공하는 종합 보안관제 서비스 'MSS(Managed Security Service)'를 가상자산에 도입한 것이다.



MCIS는 기업 고객과의 상담을 통해 맞춤 컨설팅을 제공하고, 해당 기업을 위한 '가상자산 피해대응센터' 전담 팀을 별도 운영한다. 가상자산 피해에 대한 ▲상담▲추적▲분석▲실시간 가상자산 트랜잭션 대시보드(Crypto Reai-time Monitoring Dashboard)▲의심거래 증적 보고서▲전문 법률지원 서비스 등을 지원한다. 이러한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24시간 365일 담당하는 것이 특징이다.


구민우 웁살라시큐리티의 한국 지사장은 "이미 올해 2분기 2개 기업 고객과 MCIS의 계약을 앞두고 있다"라며 "MCIS는 가상자산 피해 대응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와 자료를 수집해 지능화된 사이버 위협을 즉각 대응한다. 기업고객이 기업의 비즈니스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안전한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