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오픈 플랫폼업고 全세대 교육회사로 발돋움
미국 유데미(Udemy)와 독점적 사업권 계약
31일 웅진씽크빅이 유데미(Udemy)와 한국 내 온라인 교육플랫폼 독점사업권 계약을 체결한 뒤 (왼쪽부터)정윤호 웅진씽크빅 경영기획실장, 그렉 코카리(Gregg Coccari) 유데미 CEO,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웅진씽크빅 제공)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웅진씽크빅이 세계 최대 온라인교육플랫폼 '유데미(Udemy)'와 손을 잡고 본업 확장에 나선다.


31일 웅진씽크빅은 유데미와 한국 내 독점적 사업권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둔 유데미는 4000만 명의 수강생과 7만여 명의 강사를 보유한 플랫폼이다. IT개발, 비즈니스, 예술, 취미 등 15만5000개 이상의 분야별 온라인강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웅진씽크빅은 유데미와 ▲글로벌 강좌의 한국어 번역 ▲국내 사용자용 콘텐츠 제작 ▲국내 기업·기관 고객 확보 ▲공동 마케팅 및 프로모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웅진씽크빅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본업인 교육사업 경쟁력을 제고하는 효과를 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현재 유아~청소년 세대를 집중 공략 중인 웅진씽크빅은 유데미를 통해 예술·취미, 직업교육 까지 사업대상을 전(全)세대로 확장케 됐다. 또한 오픈 플랫폼인 유데미를 업으면서 교육시장 내 잠재 수요도 비교적 손쉽게 잡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정윤호 웅진씽크빅 경영기획실장은 "국내 소비자들이 유데미에서 제공되는 양질의 온라인 강의를 합리적인 가격에 편리하게 수강할 수 있도록 한국화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