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아건설, 수도권 소규모 정비사업 연달아 수주
서울 상도동 대광연립·경기 오산빌리지 등 3월에만 2건 따내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신동아건설이 올 3월 서울 등 수도권 지역에서 연달아 소규모 정비사업 시공권을 따내며 정비사업 수주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동아건설 관계자는 지난달 27일 열린 오산빌리지 소규모 재건축 사업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시공사에 최종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신동아건설이 수주한 상도동 대광연립 소규모 재건축 사업 투시도. 출처=신동아건설.


이 사업은 경기도 오산시 고현동 37번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20층 4개동, 아파트 267가구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신동아건설은 2022년 7월 사업시행인가, 2023년 2월 착공 및 3월 일반분양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총 공사비는 497억원이고 공사기간은 착공 후 28개월로 2025년 7월 입주 예정이다.



이보다 일주일 앞선 지난달 20일에는 서울 상도동 대광연립 소규모 재건축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되며 올해 정비사업 분야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 이 사업은 상도동 211-447번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6층 아파트 71가구를 건설하는 내용으로 총 공사비는 201억원 규모다.


신동아건설 관계자는 "소규모정비사업 분야에서 다년간 쌓아온 경험과 전략을 바탕으로 3월 들어 서울 및 수도권에서만 두 건의 사업을 수주했다"며 "소규모 단지에도 외관, 인테리어, 평면 등 각종 특화설계 적용방안을 검토해 경쟁력있는 아파트를 지속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신동아건설, 연초 2100억대 수주 따내

제주대학교 생활관·대구 신천동 주상복합사업 시공사 선정

신동아건설 "올해 지속성장 동력 마련할 것"

신사업 발굴·경영혁신 드라이브…상반기 5000가구 분양 계획

시대복 신동아건설 사장, 대표이사 선임

지난해 임시주총서 결정…이인찬 부회장 퇴임

신동아건설

<승진> ◇ 전무 ▲ 기획실 김세준 ▲ 재경 이관형 ◇ 상무 ▲건축영업 유경원 ◇ 상무보A ▲ 건축/기전/CS 김...

우미·신동아건설, 과천-양주 분양 '희비'

과천 지식정보타운 흥행 vs. 양주 옥정지구 미분양 우려

신동아건설

<선임> ◇ 상무  ▲ 중부지사장 이태길

신동아건설, 성남 수진 지역주택조합 사업 수주

공사비 676억원 규모, 355가구 건립

신동아건설, 춘천 근화 지주택사업 수주

공사비 648억…2023년 7월 준공 예정

신동아건설, 오산 영산그린맨션 재건축사업 수주

지상 최고 26층 높이 총 240가구…공사비 419억 규모

신동아건설, 덕소4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공사비 933억원…총 492가구 공급

신동아건설,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4~6월 본사 상가 임대료 50% 감면…장기화시 추가 연장 검토

신동아건설

◆ 신규 선임 <전무> ▲토목사업담당 한경훈

우미·신동아건설, '양주 옥정 린 파밀리에' 분양

GTX-C 호재, 74·84㎡ 총 2049가구…27일 특공 돌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