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올해 한국판 뉴딜에 3.2조 금융지원
3월 말까지 2.2조 지원···올해 목표치 68% 달성

[팍스넷뉴스 강지수 기자] KB금융그룹이 올해도 정부의 '한국판 뉴딜'을 적극 지원한다.


KB금융은 올해 한국판 뉴딜에 총 3조2000억원을 금융지원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KB금융은 오는 2025년까지 한국판 뉴딜에 10조원, 2023년까지 혁신금융에 66조원을 지원할 계획을 천명했었다.


올해 집행률도 양호하다. KB금융은 지난 3월 말까지 2조2000억원의 자금을 집행해 이미 목표 대비 68%를 달성했다. 구체적으로 KB국민은행은 석문국가사업단지관련 사업에 1751억원을 지원했고, KB증권은 폐기물업체인 코엔택과 새한환경 인수금융에 2800억원을 지원했다.


KB금융은 지난해에도 한국판 뉴딜에 대규모 금융지원을 펼쳤다. 지난해 새만금육상태양광3구역발전사업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금융주관 업무를 수행했다. 



KB금융은 앞으로도 계열사들을 통해 정책형 뉴딜펀드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KB자산운용은 지난 2월 정책형 뉴딜펀드 위탁운용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윤종규 KB금융 회장은 "한국판 뉴딜은 금융회사에도 의미가 큰 사업"이라면서 "신재생에너지를 포함한 뉴딜 사업에 그룹 역량을 집중해 ESG 경영과 연계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KB손보, 역마진에도 대규모 채권 발행 이유는

①연간 최대 역마진 100억…RBC비율 업계 평균 한참 하회

신한금융, '외국인 투자자들이여 돌아오라'

주가 부양 위해 외국인 구애에 총력전

블랙록, KB금융 지분 확대···향후 시너지 '주목'

지분율 6.02%로 확대…2대주주 꿰찼을 것으로 전망

KB금융, 영구채 7년 콜옵션 시장 개척

BIS비율 개선 및 운영자금 마련 위해 총 6000억 규모 영구채 발행

하나손보·생명, 여전히 '미약한' 존재감

보험 순익 비중 0.1% 불과… 두자리 수 차지하는 신한·KB과 비교

신한금융, '라임 사태'로 리딩 지위도 잃어

라임 사태 관련 손실 2675억 인식···KB금융에 3년만에 '리딩금융' 빼앗겨

KB손보, 지난해 투자영업이익 악화로 실적↓

美 부동산 담보 대출채권 매입했다 손실···순이익 전년 대비 30% 감소

국민銀, 인니서 1조원대 손해배상 소송 휘말려

보소와그룹, 지난해 국민은행 참여한 부코핀은행 유증 '현지 법령 위반' 주장

KB금융, 올해 첫 영구채 발행 착수

BIS자기자본비율 제고 및 운영자금 활용 목적

KB부동산신탁, 와이즈타워 매각한다

매각주관사 선정 추진…매각가 최소 3000억 이상

1등 탈환 KB금융, 달라진 주주총회

갈등없이 일사천리 진행된 주총…배당·자사주 활용 가능성도 언급

KB국민카드, 2위 탈환 노린다

'종합 금융 플랫폼' 도약 목표…B2C부터 B2B까지

KB금융, 배당성향 20% 결정 '권고치 상한'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3.45조로 전년대비 4.3% 증가

KB금융·국민은행, 금감원 평가서 지적…'보수체계 엉망' 外

KB금융·국민은행, 금감원 평가서 무더기 지적…'보수체계 엉망'[주요언론] KB금융지주와 KB국민은행, KB국민카...

KB·푸르덴셜생명, 엇갈린 '희비'

그룹내 나홀로 적자전환한 'KB생명'…수익성·건전성 격차 '상당'

코로나19 악재 속 '생존형 M&A' 확대

작년 기업결합수 865건…건수 늘고 금액 줄어 이종사업간 결합 28.2%↑…사업다각화 속도

뉴딜펀드 열풍…과거 정책펀드 악몽 떨칠까

녹색펀드·통일펀드, 정권 교체 시기마다 부진…"정부의 손실보전 안정성 높여"

우리금융 인프라펀드 1호, 집행률 50% 육박

스마트 물류센터 이어 하수처리장 사업 투자 예정···한국판 뉴딜 지원 '속도'

하나금융, K뉴딜·혁신금융 지원 '83조로 확대'

김정태 회장 "그룹 역량 최대한 발휘"

삼정KPMG-콜드트레인팩토리, 스마트 물류 사업 협력

부동산자문팀 "물류센터 개발부터 매각까지 원스탑 서비스"

생체정보 활용 '비대면 탑승수속절차' 조기 구축

예산 170억 투입해 3년 앞당긴 2022년 마련…항공보안 시행계획 수립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 '옥석가리기'

'무늬만 신재생에너지' 많아···에너지 전문가 구인난도

우리금융, 2025년까지 뉴딜·혁신금융에 43조 지원

손태승 회장 "한국판 뉴딜 유망 사업 자체 발굴해 중점 지원할 것"

신한금융, K-뉴딜 지원 위해 '전방위 펀드 조성'

정책형 뉴딜펀드 운용사 선정에 총 7700억 규모 제안···곧 민간 뉴딜펀드 2개 출시

관제펀드라는 '한가한 비판'

전기차·신재생에너지·반도체 등서 국가 간 경쟁 치열···외려 K-뉴딜 규모 키워야

모태펀드 3차 정시 그린뉴딜, 자펀드 1.15조 조성

위탁 운용사 선정 후 4개월만 펀드 결성 마무리…총 결성금액 1.6배 이상 초과

박용만, "낡은 법·제도, 신사업 추진 걸림돌"

7년 임기 만료 앞두고 또 '규제개혁' 강조…민주당에 입법과제 건의

우리銀, 외화 ESG채권 5억5000만달러 발행

국내 시중은행 달러화 벤치마크 채권 중 역대 최저금리

KB證, 1Q 순익 2211억'…분기 사상 최대

주식거래대금 증가·고객 수탁고 증대·IB 시장점유율 확대 등 실적 견인

KB금융, 순익 1.3조···1분기 기준 사상 최대

은행·비은행 나란히 성장···비은행 비중 48.6%로 확대

KB금융 "금융당국 허용시 인뱅 설립 검토"

지주사中 첫 입장 발표···중장기로 30%의 배당성향 목표

신한금융, 펀드 결성해 풍력발전에 첫 투자

위탁운용사 선정 2개월 만에 2400억원 규모 펀드 결성

'ESG' ETF로 밀어 붙인다

③지주사 행보 맞춰 협업 진행…상품 라인업 강화, ESG위원회 신설

새만금개발청, 수소·미래차·데이터센터 메카 만든다

경제 환경 변화 대응한 신사업 위주 중장기 투자유치 전략 준비

최재을 KB데이타시스템 대표 '연임'

임기 2022년 연말까지…No.1 금융플랫폼 기업 도약 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