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캐피탈, 2000억 규모 ESG 채권 발행
기보 등 주요 ESG투자자 확보···ESG경영체계 확립나서


[팍스넷뉴스 신수아 기자] IBK캐피탈은 2000억원 규모의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채권을 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IBK캐피탈 관계자는 "이번 발행을 통해 국책은행 자회사로서의 기존 중소기업 육성과 지원 역할을 넘어 보다 큰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조달된 자금은 탄소중립·신재생에너지와 같은 친환경 프로젝트와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ESG채권은 사회적 가치, 친환경 사업 분야에 투자할 자금 조달 목적의 특수 채권이다. 채권 발행금리는 민평 대비 3~10bp 낮게 결정된다.


특히 이번 채권 발행에는 기술보증기금 등 국내 주요 ESG 투자자들이 다수 참여한다. 앞선 관계자는 "단순한 자금 조달을 넘어 회사의 우수한 사업 펀더멘탈 및 지속경영에 대한 가능성을 채권 발행시장 내에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IBK캐피탈은 IBK기업은행이 지분 전량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 모그룹 기조에 맞춰 경영전반에 ESG경영체계 확립에 돌입한 상황이다. 또한 지난 2월에는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의 위탁운용사로 선정되어 ESG 분야 투자를 주목적으로 하는 1200억원 규모의 친환경 펀드 운용을 준비 중이다. 


IBK캐피탈 관계자는 "ESG채권 발행 → ESG 관련 기업 투융자 확대 → ESG 가치 창출 → ESG채권 발행 확대의 선순환 구조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