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홈쇼핑 "도상철 대표 사임…조항목 대표 체제로"
14년 장수 CEO 물러나…내달부터 단독 대표체제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14년간 NS홈쇼핑을 이끌어온 도상철 대표이사가 물러났다. 이로써 NS홈쇼핑은 조항목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됐다.


NS홈쇼핑은 이사회를 열어 오는 5월 1일부로 공동대표 체제에서 조항목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의 변경을 의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도상철·조항목 공동대표 체제로 변경한 NS홈쇼핑은 도상철 대표가 개인사정으로 사의를 표했다고 설명했다.


이달을 마지막으로 물러나는 도상철 대표는 지난 2002년 11월 13일부로 임원으로 합류해 고객경영지원본부를 맡아 고객중심 경영체계를 정착시켰고, 2007년 10월 1일부로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취임 당시 4884억원이던 취급액을 지난해 1조 5155억원으로 성장시킨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는 평가다.



단독으로 NS홈쇼핑을 이끌게 된 조항목 대표는 2002년 NS홈쇼핑에 합류해 채널전략팀과 미디어사업본부, SB사업본부, TV사업부문 등 주요 보직을 담당해왔다. 2017년부터는 NS홈쇼핑의 COO(Chief Operating Officer, 최고운영책임자)를 맡아 모든 채널의 사업 조직을 총괄 관리했다.


조항목 대표이사는 "NS홈쇼핑이 변화와 혁신의 폭을 넓혀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차별화된 혁신을 통해 미래에도 지속성장이 가능한 경쟁력과 경영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