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드, SGC이테크건설 지분 4.93% 매도
7.43%→2.50%로 감소…SGC에너지 등 관계자 지분 44.78%로↓
이 기사는 2021년 04월 21일 17시 16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SGC이테크건설은 21일 관계사가 보유하고 있던 자사의 지분이 일부 변동했다고 밝혔다. 지분을 매각한 관계사는 유니드로 SGC이테크건설 지분은 종전의 7.43%에서 2.5%로 줄었다. 


SGC이테크건설 관계자는 "유니드가 SGC이테크건설 주식 일부를 미국계 펀드에 매각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보유 중인 SGC주식이 추가로 시장에 나올 일은 없어 보인다"고 말했다.





SGC이테크건설은 SGC에너지를 포함한 대주주의 지분(49.71%)과 자사주(5.28%)의 물량이 55%에 달한다. 실제 유통가능 물량이 45% 수준으로 기관이 대량 매수하기 쉽지 않다는 평가다.


이번 지분 매도와 관련해 SGC에너지는 이날 '주식 등의 대량보유상황 보고'를 통해 SGC이테크건설 지분이 기존 49.71%에서 44.78%로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의결권 있는 발행주식 202만4247주 가운데 90만6501주를 보유한 것이다.


특수관계자는 31.19%의 지분을 가진 SGC에너지를 포함해 총 넷으로 ▲유니드 ▲이복영 SGC에너지·SGC이테크건설 대표이사 회장 5.79% ▲이우성 SGC이테크건설 부사장 5.22% ▲권영만 SGC이테크건설 부사장 0.07%로 구성돼 있다.


SGC이테크건설은 케미칼과 건설의 전문성을 보유한 플랜트 전문 건설사다. 최근에는 주거브랜드 더리브(THE LIV)를 통한 주택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회사는 올해 매출 1.3조와 2.4조 규모의 신규수주를 가이던스로 제시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