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중앙회·예보·신정원, 데이터 교류·연구 MOU
저축은행업·금융산업 발전 도모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저축은행중앙회와 예금보험공사, 한국신용정보원이 '데이터 교류·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 협약은 저축은행업과 금융산업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번 협약으로 ▲저축은행 금융거래·금융산업 관련 데이터 교류·활용 ▲공동연구 수행 ▲최신 금융 동향 및 통계·분석보고서 공동 활용 등을 통한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키로 했다. 


이를 위해 각 기관들은 저축은행 리스크분석 노하우를 바탕으로 ▲저축은행업권 가계대출 다중채무·연체 현황 ▲여신심사 시 대안정보 활용 효과 등을 공동연구 주제로 선정하고, 신용정보원 금융 빅데이터 개방시스템(CreDB) 등 빅데이터를 이용하여 분석할 계획이다.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은 "최근 중저신용자 금융지원에 대한 중요성이 부각되는 시기에 협약이 이뤄졌다"며 "저축은행업권의 대안정보를 활용한 CSS 고도화와 리스크관리 역량 확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축은행중앙회 관계자는 "각 협약기관들은 향후에도 저축은행업권 리스크 관리와 경쟁력 제고를 위해 협업을 더욱 강화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