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즈컴퍼니-트리니티디앤씨, 여의도 생활숙박 운영
160실 규모 시설 2022년 6월 개관…코리빙+호텔 노하우 적용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홈즈컴퍼니가 호텔 운영 전문기업과 손잡고 숙박 서비스를 확장한다.


코리빙 스타트업 ㈜홈즈컴퍼니(이하 홈즈컴퍼니)는 호텔 개발 및 운영사업 전문기업 ㈜트리니티디앤씨와 손잡고 오는 2022년 6월 개관 예정인 약 160실 규모의 여의도 생활숙박시설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양사는 홈즈컴퍼니의 코리빙 노하우와 트리니티디앤씨의 호텔 및 리조트 개발과 운영 노하우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운영 서비스를 바탕으로 사업 확장에 나서기로 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일과 여행, 주거가 혼합되며 집과 같은 분위기의 숙박을 찾는 중장기 투숙객의 수요가 빠르게 늘어난 것이 배경이다.


운영을 맡는 생활숙박시설은 '호텔 더 디자이너스 여의도'가 위치했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3 지하 2층~지상 13층, 약 160실 규모의 건물이다. 이곳은 최근 해외 관광객과 비즈니스 수요가 감소하면서 주식회사 건영이 리모델링을 단행했다.


신규 서비스는 기존 생활숙박시설이 제공해 온 청소 및 세탁 등 기능적인 서비스에서 탈피할 방침이다. 업무지구와 한강 레저 명소의 성격을 가진 여의도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고객에게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시설은 ▲미팅존 ▲다이닝존 ▲네트워킹존 등이 갖춰진 '리브&워크(live & work)' 컨셉의 투숙객 라운지를 도입한다. 직장인 대상 프리미엄 커뮤니티 커뮤니티 콘텐츠를 통해 중·장기 투숙 시 생활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시설은 또한 비대면 방식의 운영 관리 시스템을 통해 예약부터 고객서비스(CS) 체크아웃까지 원스톱으로 자동화할 계획이다. 장기화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하고 세계적인 여행 플랫폼 에어비앤비와의 제휴를 토대로 팬데믹 이후 폭발적으로 증가할 글로벌 여행 수요에도 대비한다는 설명이다.


이태현 홈즈컴퍼니 대표는 "생활밀착형 라운지 및 테크기반 운영 역량을 인정받아 도심 주요 지역을 중심으로 생활형숙박시설의 운영실 수를 성공적으로 늘려가고 있다"며 "차별화된 관리·운영으로 브랜드의 가치를 높이고자 한다면 대표기업인 홈즈컴퍼니에 운영을 맡겨달라"고 말했다.


홈즈컴퍼니와 함께 운영을 맡은 ㈜트리니티디앤씨는 호텔 개발 및 운영사업과 부동산 개발사업을 위해 설립된 법인이다. 인천 중구 영종도에 위치한 국내 최초의 어반(Urban) 라이프스타일 리조트 '더위크앤리조트'와 '더위크앤홈즈' 등의 프로젝트 등을 수행하며 본격적인 국내 영역 확장에 나설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