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미건설, '파주운정 우미린 더 퍼스트' 14일 개관
10년 주거 가능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20일 청약 개시, 내년 8월 입주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종합부동산회사 우미건설이 오는 14일 최소 10년간 안정적인 주거가 가능한 공공지원 민간임대 아파트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의 견본주택을 개관한다고 13일 밝혔다.


우미건설은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의 ▲특별공급(세어하우스, 청년/신혼) ▲정보취약계층 ▲일반공급 청약일정을 오는 5월 20일부터 5월 21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서류 제출은 5월 28일부터 6월 3일까지다. 당첨자 계약체결은 6월 7일부터 6월 15일에 진행한다.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 항공사진. 출처=우미건설.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는 경기도 파주시 운정3지구 A-15블록에 위치한다. 지하 1층~지상 28층 높이 총 846가구 규모다. 전용면적은 59·69·84㎡로 수요자 선호가 높은 중소형 구성이다.



단지는 공공지원 민간임대 아파트다. 공공지원 민간임대는 기업형 임대주택을 통칭하는 이름으로 지난 2015년 정부가 중산층의 주거 안정을 위해 도입한 제도다. 공공임대와 달리 입주 자격에 대한 제한이 적고 임대료 상승률도 5% 이내(2년 단위)로 제한된다. 특히 일반 월세, 전세와 달리 최소 10년 이상의 안정적인 주거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는 펜트리, 넓은 드레스룸, 알파룸 등 특화공간은 물론, 채광과 통풍에 신경 쓴 4베이 구조와 맞통풍 설계를 적용해(일부 주택형)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다목적 실내 체육관(하프코트) ▲피트니스 센터 ▲GX룸 ▲골프연습장 등의 스포츠 시설과 작은 도서관,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계절용품을 손쉽게 보관할 수 있는 세대창고 등을 갖추고 있다.


다양한 입주민 지원 서비스도 운영할 계획이다. 무인택배 시스템, 유아영화관, 입주민 독서실, 북카페 등의 서비스와 시설을 제공해 주거 편의성을 높일 전망이다.


교통으로는 GTX-A 노선 운정역이 개통 예정으로 서울로의 이동이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서울-문산고속도로, 제2자유로 등 광역교통망도 이웃하고 있다


입지환경도 우수한 편이다. 단지 인근으로 초중고교가 개교할 계획으로 자녀의 안전한 통학이 가능하다. 주변으로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는 근린공원이 위치해 있고 대형마트를 비롯해 상업시설도 가깝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