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교보·미래에셋·한화 등과 데이터댐 구축
데이터 융·복합 통한 신규 사업 발굴 목적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우리금융지주의 주요 자회사들이 다른 금융회사들과 손잡고 '금융 데이터댐'을 구축한다. 금융 데이터댐이란 금융회사들이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가공해 유용한 정보로 재구성한 집합 시스템을 뜻한다. 


우리은행과 우리카드는 21일 교보생명, 미래에셋증권, 한화손해보험, NICE평가정보와 손잡고 금융 데이터댐 구축을 위한 공동연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과 우리카드, 교보생명 등은 ▲데이터 융·복합을 통한 신규 사업 발굴 및 금융 거래 고객 관련 지수(Index) 공동 개발 ▲가명 처리 정보 취합 프로세스 간소화 및 정례화 ▲금융 데이터댐 내 분석 결과 사업화 ▲소상공인과 스타트업 지원 등을 함께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향후 금융 데이터댐에 유통과 통신 분야의 데이터도 모아 '생활 데이터댐'으로 확장시켜, 더욱더 고도화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토대를 구축할 방침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가치 높은 데이터 수집과 양질의 빅데이터로 '금융 데이터댐'을 구축하겠다"며 "이를 통해 글로벌 데이터 사업화에 선두주자로 발돋움하고 향후 정부 주도 데이터 경제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공=우리금융지주>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신한카드, '콘텐츠'를 선도한다

결제·금융상품·자산관리부터 라이프스타일 관리까지 '하나의 앱'으로 구현

신한카드, 민간 '데이터댐' 구축나서

SK텔레콤·KCB·GS리테일 등 맞손···공공 분야와도 협력 추진

퓨처로봇, 서울대와 데이터 구축사업 나선다

서울대 인공지능연구원(AIIS) 컨소시엄 구성..."AI 인지 성능 개선이 목표"

데일리블록체인, 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수주

수질·산업·생활 폐기물 부문 대규모 데이터 활용

證 "한국판 뉴딜, 방향성 적절…핵심은 지속가능"

예견된 데이터·친환경 성장, 단기적 증시 영향은 크지 않을 듯

우리금융캐피탈의 '믿는 구석'

②신용등급·그룹 지원 가능성↑…높은 레버리지비율에도 공격적 영업 '예고'

우리종금, 신용등급 전망 4년만에 '긍정적' 상향

'A/긍정적'으로 조정···우리종금 "내년께 신용등급 A+ 상향 목표"

우리자산운용, 美 템플턴운용 '펀드 사업부문' 인수

해외펀드 라인업 강화, 펀드 포트폴리오 다변화

금융지주도 외화채 발행 적극 나선다

국내 신종자본증권 조달금리 상승에 해외신평사와 접촉

급등하는 4대 은행株, 여전히 배고프다?

올해 들어 평균 29.9% 상승···공매도 재개 영향도 비껴가

코스피 상장, 6년만에 기록 세울까

13개사 신규 상장 전망…2016년 이후 최대 기록 가능성 '쑥'

삼성생명, 삼성중공업 5만5960주 장내매도 外

삼성생명, 삼성중공업 5만5960주 장내매도 삼성생명은 삼성중공업 주식 5만5960주를 지난달 장내매도했다고 7일...

우리금융, 상반기내 원뱅킹서 '우리페이' 선보인다

당초 하반기 탑재 목표였으나 앞당기기로···간편결제 서비스 고도화 목적

우리금융, 저축銀에 1000억 자본 공급

중금리 대출 확대 등 영업력 강화 지원 목적

중간배당 등 배당 확대 재확인

④보통주자본비율 상승으로 배당 여력 높아져

'카뱅을 잡아라' 공식 선언

③KB·JB금융, IR서 '인뱅 설립 검토' 밝혀···다른 곳도 저울질

'소외받던 비은행'이 호실적 견인

①8개 금융지주 평균 비은행 기여도 35.8%···전년比 15.6%p 올라

교보생명, 'ESG 경영' 가속

증권·운용 등 계열사 동참…전담부서도 신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