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투빗·바른손, '블록체인 특구연계 사업' 선정
P2P 기반 온라인 스트리밍·투자금 관리 서비스 개발 및 운영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블록체인 기술 기업 웨이투빗이 문화콘텐츠 전문기업 바른손과 함께 컨소시엄으로 참여한 한국인터넷진흥원 주관 '2021 블록체인 특구연계 사업'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핵심 서비스는 'P2P 기반 온라인 스트리밍'과 '투자금 관리'다. 웨이투빗과 바른손은 영화 산업에 블록체인을 접목한  미디어 콘텐츠 플랫폼을 공동 개발한다.


블록체인을 활용한 P2P 기반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상업 영화뿐 아니라 장르적 다양성을 살린 영화를 소개하고 이를 감상할 수 있다. 또, 투자금 관리 서비스로 영화 제작 투자금 사용 등을 블록체인으로 투명하게 진행할 수 있게 된다. 이번 사업 진행에는 부산시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사업으로 개발된 분산신원증명(DID) 서비스도 협력할 예정이다.



컨소시엄에 참여한 웨이투빗은 블록체인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BORA를 개발했던 경험과 현재 보유하고 있는 블록체인 특허 기술을 활용해 플랫폼과 모니터링 툴을 개발한다.


바른손은 영화 제작에 대한 노하우와 P2P 네트워크, 딥러닝을 통한 업스케일링 등 자체 개발 기술을 기반으로 서비스 영역 개발 및 운영을 담당한다. 


송계한 웨이투빗 대표는 "양사의 장점을 살려 웨이투빗은 블록체인 플랫폼을, 바른손은 콘텐츠 서비스 개발을 담당하며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것을 기대하고 있다"며 "블록체인을 이용해 콘텐츠 제작자와 콘텐츠 이용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완성도 높은 서비스 플랫폼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