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이사회 내 'ESG위원회' 신설
초대 위원장, 임혜란 사외이사 선임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삼성카드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이사회에 ESG위원회를 신설했다고 31일 밝혔다.


삼성카드는 지난 28일 열린 이사회에서 ESG 관련 의사결정 기구로 기존 사내 임원으로만 구성됐던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격상해 이사회 산하로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사외이사와 대표이사 등으로 구성됐다. ESG위원회의 초대 위원장으로는 임혜란 사외이사가 선임됐다. 


앞으로 삼성카드 ESG 관련 주요 전략은 ESG위원회가 수립하고 결정할 예정이다. 지난해 설립된 ESG사무국을 중심으로 전사적인 차원에서 ESG 경영을 유기적으로 추진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이번 ESG위원회 신설을 통해 소비자와 주주, 임직원, 지역사회 같은 이해관계자들의 이익을 중시하고 환경과 사회의 지속 가능한 발전에 기여하는 ESG 경영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