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홈플러스 대표, 체인스토어협회장 취임
"오프라인 유통업 위기 넘도록 노력할 것"



이제훈 홈플러스 대표(사진)가 한국체인스토어협회(KOCA)를 이끌게 됐다.


한국체인스토어협회는 임시총회를 거쳐 제26대 회장으로 선임한 이제훈 홈플러스 대표가 지난 8일 취임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회장은 바이더웨이, 카버코리아 대표를 역임하는 등 유통과 소비재 부문에서 오랜 경험을 쌓았고 지난달 10일 홈플러스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한국체인스토어협회는 국내 대표 유통업체 단체다.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를 비롯해 롯데슈퍼, GS더프레시, 이마트에브리데이 등 슈퍼마켓과 전문점(H&B스토어) 등 유통기업 18개사가 정회원으로 소속돼 있다. 이밖에 식품, 생활용품, 물류 등 회원사나 유통업체와 협력관계가 있는 25개 기업이 특별회원으로 가입돼 있는 비영리 단체다.


주 사업은 유통산업 발전을 위해 각종 정책 연구개발, 회원사 교류활동, 교육 및 출판 등이다.


이제훈 신임 한국체인스토어협회장은 "유통업계의 목소리를 대변함과 동시에 더 나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오늘날 불황을 겪고 있는 오프라인 유통업계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고객이 오프라인 매장으로 발걸음을 향할 수 있도록 고객의 입장에서 다양한 노력을 꾀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