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턴바이오, 코비박 관련 300억 MOA 체결
"임상 2상에서 코로나19 예방 효과 검증"


[팍스넷뉴스 조재석 기자] 코스닥 상장사 넥스턴바이오가 엠피코퍼레이션(MPC)과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코비박(covivac)의 국내 생산과 기술이전, 글로벌 판매를 위해 300억원을 투자하는 투자합의서(MOA)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MPC는 러시아 스마트바이오테크와 츄마코프연구센터가 개발한 코비박의 제조와 유통 관련 사업권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이다. 양측은 이번 협약에 따라 코비박을 국내에서 생산하기 위한 기술이전과 글로벌 판매를 위한 업무협의를 본격적으로 진행할 전망이다.


코비박은 러시아 추마코프연구소에서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다. 지난 2월 러시아 보건부로부터 정식 사용승인을 받았다. 전통적 백신 제조 방법과 현대 기술이 결합된 불활성화 백신으로 개발돼 부작용 리스크가 크게 줄어든 것이 특징이다.



추마코프연구소에 따르면 코비박 백신은 전임상과 임상1/2상 결과에서 면역원성 등의 신뢰도를 확보했다. 임상2상에서 안전성 효능 검증을 비롯해 92% 가량의 코로나19 예방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알려졌다.


넥스턴바이오 관계자는 "추후 MPC와 협의예정인 투자조건이 충족된다면 코비박 백신의 위탁생산, 유통, 판매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며 "이외에도 오는 12일 추마코프연구소 소속 코비박 개발 연구진들은 재방한 일정이 예정되어 원활한 방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