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네버슬립
GM "어디 손잡을 파운드리 업체 없소?"
반도체 수급 불균형으로 생산 차질···올해 최대 20억달러 손실 전망
이 기사는 2021년 06월 17일 10시 2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사진=flickr>


[머니네버슬립 에디터Y] GM이 안정적으로 반도체를 공급해줄 업체를 찾고 있다. 현재 완성차 업계는 반도체 부족으로 생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17일 로이터와 US뉴스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GM의 폴 야콥슨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최근 도이체방크가 개최한 컨퍼런스에 참석해 "파운드리(반도체 위탁 생산)업체와 협력하는 등의 방법을 통해 지금 벌어지고 있는 반도체 부족 사태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세계 곳곳에 있는 반도체 생산시설이 가동 중단된 상황에서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자동차의 전동화로 반도체 수요가 전보다 크게 늘자, GM을 비롯한 완성차 업체들은 반도체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자동차 생산시설을 일시적으로 중단하는 결정까지 내리고 있다.  



올해 GM은 반도체 수급 불균형으로 약 15억달러에서 최대 20억달러의 이익 손실을 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알릭스파트너스에 따르면, 완성차 업계 전체의 올해 이익 손실 규모는 110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산된다.


GM은 최근 반도체 부족 문제로 가동을 중단했던 몇몇 공장의 생산을 재개했다. 올해 하반기엔 반도체 공급이 더 늘어날 것으로 낙관하고 있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말레이시아 내 반도체 생산시설이 계속 멈춰 있는 데 대해선 우려하고 있다. 말레이시아는 한국과 중국, 대만 등과 함께 중요한 반도체 생산 지역이다. 


한편, 현재 GM의 주가는 최근 1년래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GM의 16일(현지시간) 주가는 61.76달러로 1년 전보다 127.39%(34.60달러) 올랐다. 코로나19 확산 이전 수준인 30달러대를 회복한 걸 넘어 두 배 가까이 상승했다. GM은 글로벌 완성차 업체 가운데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부문에서 뛰어난 경쟁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이 기사는 아침 8시 전에 발송되는 뉴스레터에서 더 빠르게 볼 수 있습니다. 머니네버슬립에서 이메일을 등록하면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머니네버슬립은 미국주식투자를 함께 공부하는 뉴스레터입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현대차 美 앨라배마 공장 5일간 셧다운 外

현대차 美 앨라배마 공장 5일간 셧다운 [주요언론] 현대자동차 미국 앨라배마 공장이 18일까지 5일간 가동을 중단...

쌍용차 첫 EV 차명, '코란도 이모션' 확정

10월 유럽시장부터 순차 출시…중형SUV 'J100' 2022년 목표

자동차·조선向 철강값, 하반기 또 올리나

톤당 3만원 이상 추가 인상 추진…협상 난항 전망

출국금지 풀린 카젬, 한국지엠 재도약 이끌까

전기차 기업 전환 목표…한국공장 생산 차량 변화 필요

매각 앞 둔 쌍용차, 코란도e 출시 효과얻나

주행거리, 차량용반도체, 보조금 등 내·외부 문제 산적

SK하이닉스, 美인텔 낸드 인수 '9부능선' 넘어

미국·EU 이어 한국서도 반독점 심사 통과…美·中에 인수법인 설립

인텔, SK하이닉스가 투자한 사이파이브 인수 추진

사이파이브, 반도체 설계 1위사 ARM의 대항마로 떠올라

TSMC, 일본에 연구개발 센터 설립

자국내 R&D센터 유치, 보조금 지원…일본 20개 기업 공동 연구 참여 예정

삼성 파운드리, 갈 길 먼 '1위 도전기'

삼성 1Q 시장 점유율 17%...TSMC와 격차 줄일까

곳간 넘치는 삼성, 투자 보따리 풀까

파운드리 최대 70조 투자 전망…자금 여력은 '맑음'

SK하이닉스, '메모리반도체' 올인 전략 버린다

박정호 부회장 "파운드리 생산능력 2배 올리고, M&A도 검토"

'자율주행 트럭' 임바크트럭, SPAC과 합병한다

자율주행 트럭 기술기업에 대한 투자 및 상장 이어져

머니네버슬립 3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