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파나마 메트로 사업 '대규모 금융지원'
현대·포스코건설 등 수주한 해외 인프라 사업에 총 7.6억달러 지원
이 기사는 2021년 06월 17일 14시 17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이 파나마 메트로(도시철도) 사업을 수주한 국내 건설사 등에 대규모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수출입은행은 지난해 2월 중장기 인프라 프로젝트인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사업을 수주한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현대엔지니어링에 향후 5년간 수출 채권을 매입하는 방식으로 총 7억6000만달러(약 8584억원)를 금융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구체적인 금융지원 방식은 해당 사업을 발주한 파나마 메트로공사가 공정률에 따라 공사대금 지급 확약서를 발급하면 수출입은행이 이를 할인 매입한 뒤 공사대금을 현대건설 등에 미리 지급하는 형태다. 


이 같은 금융지원은 파나마와 페루, 콜롬비아 등 중남미 지역 중장기 인프라 사업을 진행할 때 널리 통용되는 것으로, 건설사 등 시공사들이 공사대금을 조기에 회수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는 게 수출입은행의 설명이다. 



수출입은행이 금융지원하고 현대건설 등이 시공사로 참여하는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사업은 파나마 수도인 파나마시티 내에 25km 길이의 고가철로와 13개 역사, 1개 차량기지를 건설하는 총 28억달러 규모의 대형 인프라 프로젝트다. 


파나마 정부는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사업이 완료되면 연간 2만톤 상당의 이산화탄소 배출 감축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이번 금융지원 방식인 중장기 수출 채권 매입 방식은 그간 스페인과 중국 건설사 등이 주도한 중남미 인프라 시장에서 국내 기업들이 사업을 추가 수주할 수 있도록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등이 수주한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사업 조감도. <제공=한국수출입은행>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수출입銀, '배터리 공장 신설' SK에 그린론 5억달러

헝가리 제2공장 건설 지원···유럽 전기차 시장 점유율 확대 '기대'

수출입銀, '700억 데이터센터' 설계업체 공모

7월 중순 우협 선정 예정···늦어도 2024년 2월 완공 목표

수출입銀, 이라크 진출 건설사 지원 이유는

수주규모 1·2위 프로젝트 몰려, 저신용·고위험 국가 사업에 금융 지원

수출입銀, 특별계정 1조 육박···추가 해외사업 지원

이라크 인프라 사업 지원 가능성

수출입銀, 5년 연속 충당금적립전이익 1조 넘겨

당기순이익도 전년과 비슷하거나 소폭 증가 전망

수출입銀, '투자 확대' 현대차에 3조 실탄 공급

현대차 및 협력사의 R&D, 국내외 시설 투자 등에 금융지원

수출입銀 중소중견기업금융본부, 중기중앙회로 이전

방문규 행장 "올해 중소·중견기업에 29조 자금 공급 예정"

수출입銀, 인니 수력발전사업 지원 검토

총 사업비 4.5억달러···타당성 조사 후 지원 규모 및 방식 등 결정

수출입銀, 우즈벡 병원건립 등에 1.6억달러 지원

2014년 우즈벡 최초 아동전문병원 건립 지원 이어 후속 지원

수출입銀, 상임감사에 김종철 변호사 선임

기획재정부 장관 임면···"감사 업무에 매진할 계획"

수출입銀, 미래모빌리티 등 7대 분야에 80조 지원

"2차전지와 전기·수소차 등서도 '세계 1등' 나오도록 지원"

수출입銀, 권우석 신임 상임이사 임명

선임부행장, 남북협력본부·리스크관리본부 등 총괄 지휘

현대엔지니어링, 8월 '패스트트랙' 상장 예심 추진

이르면 10월중 코스피 입성 가능…내년 3월 상장 최적기 부각

1조 수주 현대건설, 최대 3000억 회사채 조달

AA-급 우량 신용도 강점…KB·미래·한투 대표주관

19개 건설사, 국가철도공단에 679억 지급 판결

입찰 답합 관련 손배소 1심 패소…별도 이자 지급도

들쭉날쭉한 해외 공사원가, 지난해 -1955억

⑤코로나19 여파, 올해는 +66억 반등…이라크 카르발라 주시해야

몸값 10조, 관건은 주택

③올해 분양목표 2만가구 역대 최대…달성 가능성 '희박'

'현대차·모비스' 중심 지주사…현실성은 '글쎄'

⑪ 비용 많이 들고, 정의선 지배력 확대 효과는 낮아

포스코, 덴마크 오스테드와 해상풍력·그린수소 '맞손'

오스테드, 국내 최대 1.6GW급 해상풍력사업 추진…그린수소사업과 연계

포스코건설, 일산서 1조 규모 개발사업 수주

풍동2지구 내 주거형 오피스텔·공동주택 총 4000가구 건설

포스코건설, 해수담수화 사업 최적화 나서

포스코O&M과 운영관리 기술 접목…설비·설계 등 다수 특허 취득

수출입銀, 국내 금융권 최초 20년 글로벌채 발행

20년물 5억달러 포함 총 20억달러 규모···한국물 선호 반영

수출입銀, ESG부서 명칭 놓고 '고심'

내달 1일 열리는 45주년 창립기념 행사서 'ESG경영 7대 비전' 발표

'역대급 호황' 건설사, 미분양 최저…순차입금 -0.3조

한신평 세미나, "해외 수익성도 개선…영업이익률 지난해 12.8% 초과 전망"

수출입銀, 20억달러 규모 글로벌 그린본드 발행

유로화·달러화로 발행···달러화 채권 7년물 시장 16년만에 재진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