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플러스 비상장, 누적 거래 10만건 돌파
이용자 수 50만명, 누적 다운로드 70만건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두나무가 운영하는 블록체인 기반 비상장주식 거래 플랫폼 '증권플러스 비상장'이 누적 거래 10만건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두나무에 따르면 증권플러스 비상장은 지난 8일 기준 누적 거래 총 10만120건을 기록했다. 이는 출시 1년 6개월 만에 이뤄낸 성과다.


이용자 수는 지난 4월 50만명을 넘어섰으며, 월간활성이용자지수(MAU) 또한 올해 1월 13만명에서 4월 기준 30만명 이상으로 두 배 이상 늘었다. 누적 다운로드 수는 올해 6월을 기점으로 70만 건을 돌파했다.



증권플러스 비상장은 지금까지 국내 비상장 주식 플랫폼 중에서는 처음으로 증권사 안전 거래 서비스를 연계했으며, 24시간 예약 주문 기능을 도입하는 등 편의성을 높여왔다. 특히 작년 하반기부터 이어진 대규모 IPO들과 새로운 개인 투자자들의 유입 등이 서비스 성장을 견인했다는 설명이다.


두나무 관계자는 "이번 누적 거래 10만건 달성은 증권플러스 비상장의 도약을 보여주는 유의미한 성과이자, 국내 비상장 주식 시장의 성장을 확인할 수 있는 하나의 지표"라며 "앞으로도 증권플러스 비상장은 국내 대표 비상장 주식 통합 거래 플랫폼으로써 시장의 건전한 발전에 기여하고 투자 문화 개선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