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대선조선과 스마트십 기술 공유 '상생경영'
중소형 선박시장 新기술 수요 확대…中企 상생 물꼬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삼성중공업이 국내 중형조선사인 대선조선에 자체적으로 보유한 친환경∙스마트십 기술 노하우를 공유하며 상생경영에 나서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7일 대선조선과 '조선해양 분야에 대한 연구 및 기술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선조선이 중소형 선박시장에서 기술 경쟁력을 갖출 수 있게끔 친환경 선형 및 연료절감장치 설계 정보 교류, 선박 유체 성능 모형시험 수행, 스마트십 기술 노하우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최근 조선업계 환경규제가 더욱 강화되면서 대형은 물론 중소형 선박시장에서도 연비를 높이는 새로운 선형 개발과 친환경∙스마트십 기술이 요구되고 있다. 이번 양사간 기술협력은 조선업계 생태계의 새로운 상생모델로 주목 받고 있다.



김현조 삼성중공업 선박해양연구센터장은 "삼성중공업이 개발한 '에스베슬'이 중소형 선박시장에서도 대표 스마트십 기술로 자리잡길 기대한다"면서 "한국 조선산업이 기술 격차를 계속 유지할 수 있도록 중∙대형 조선소간 기술 교류를 더욱 활발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