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현대차그룹 5개사 'RE100' 참여
권준상 기자
2021.07.07 16:11:08
전동화·수소 모빌리티 등 탄소중립 강화 속도
(사진=현대차그룹)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자동차,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트랜시스 등 현대차그룹 5개사가 'RE100'에 참여한다. 전 세계 사업장에 필요한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 기반 전력으로 대체해 탄소중립 실현에 적극 동참한다는 취지다.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 등 주요 5개사가 7월 중 '한국 RE100 위원회'에 가입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RE100은 '재생에너지(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로, 세계적 비영리단체인 기후그룹(The Climate Group)과 환경경영 인증기관인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가 2050년까지 기업 사용 전력량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겠다는 목표로 지난 2014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연간 100GWh 이상의 전력을 사용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RE100에 참여하는 기업은 가입 이후 1년 내에 중장기 재생에너지 전력 확보 계획을 제출하고 매년 이행 상황을 점검 받는다. RE100은 정부나 국제기구 등에 의한 강제적인 참여가 아닌 세계적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된다. 올해 6월말 기준 전 세계 310여개 기업이 동참하고 있다.

관련기사 more
현대차, '제너레이션 원' 영상 공개 현대차·기아, 고성능 수전해 시스템 개발 나선다 현대차·SK·포스코·효성, '수소기업협의체' 설립 추진 현대차, 中 수소연료전지 생산기지 건립 본격화

현대차,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트랜시스의 RE100 가입은 사업장 내 사용전력을 재생에너지로 완전히 대체해, 지속가능한 발전과 탄소중립 실현에 앞장서겠다는 의지의 차원이다.


5개사는 기본적으로 2050년 RE100 달성을 목표로 하며, 각 사별 여건과 해외 진출 사업장의 에너지 수급 상황에 따라 2040년 이후부터 조기 100% 재생에너지 사용 목표 달성도 추진한다.


이를 위해 5개사는 공동 진출한 전 세계 사업장에서 RE100 대응 협업체계를 갖추는 것을 비롯해 ▲주요 사업장에 태양광 패널 등을 설치해 재생에너지 전력을 생산하는 '직접 재생에너지 생산' ▲재생에너지 전력 공급자로부터 직접 전력을 구매하는 '전력거래계약(PPA)' ▲한국전력을 통한 '녹색 프리미엄' 전력 구매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한다는 복안이다. 5개사를 제외한 나머지 그룹사들도 'RE100'의 취지와 필요성에 공감하고 사업장 내 재생에너지 전력 사용을 적극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주요 계열사는 RE100 가입 선언 이전부터 생산단계에서의 재생에너지 활용과 에너지 사용 절감 기술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


현대차는 2013년 아산공장에 지붕형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 연간 1만3000MWh를 생산하고 있고, 2020년에는 한국수력원자력과 공동으로 울산공장 내에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를 통해 연간 1만2500MWh 전기를 생산하고 있다.


기아는 2019년 슬로바키아공장에서 사용하는 모든 전력을 재생에너지로 대체하는 시스템을 구축했고, 오토랜드 광명과 화성, 광주가 국제표준화기구 (ISO)에서 공인하는 '에너지경영 시스템(ISO50001)' 인증을 획득했다.


현대모비스도 올해 초 슬로바키아와 스웨덴 사업장을 100%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작업을 완료했고, 국내외 사업장에 '에너지관리 시스템(GMEMS)'을 적용, 전사 에너지 절감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전동화 차량 출시, 수소 모빌리티 확대 등 전 세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지난 5월 개최된 P4G(Partnering for Green Growth and the Global Goals 2030) 서울 정상회의 특별세션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행동과 실천"이라며 "향후 자동차 제조, 사용, 폐기 등 전 과정에서 탄소중립을 달성해 전 세계 순환경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2025년까지 23개 전기차 모델을 출시하고, 차세대 넥쏘, 수소 트럭 등 다양한 수소전기차를 선보인다. 수소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수소 트램, 수소 선박 등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하는 다양한 모빌리티 솔루션도 제공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동아오츠카(주)
팍스넷뉴스 경력기자 채용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