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손보, 업계 첫 ESG채권 발행
1000억원 규모…친환경·일자리·사회인프라구축 등에 투자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NH농협손해보험이 손해보험업계 최초로 1000억원 규모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채권을 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ESG채권은 10년 만기 무보증채권으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세부사항이 결정되면 오는 19일 발행될 예정이다. 농협손보는 조달한 자금으로 신재생에너지 등 친환경 사업분야와 일자리창출, 사회인프라 구축 등 사회적 적격성이 인정된 사업에 투자할 방침이다.


더불어 이번 후순위채 발행에 따라 농협손보의 RBC(보험금지급여력) 비율이 약 18% 증가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따라 농협손보의 RBC비율은 190%대까지 상승할 전망이다. 



최창수 농협손보 대표는 "이번 ESG 채권 발행을 통해 새로운 보험회계기준에 대비한 자본건전성 확보는 물론 ESG경영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녹색금융 이미지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