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FT계 마인크래프트' 더 샌드박스
② 제페토·크립토키티 등 60개 이상 파트너사 협업...NFT 활용할 메타버스 넓힌다
이 기사는 2021년 08월 04일 17시 09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MZ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은 게임 중 대표적인 것은 '마인크래프트'와 '로블록스' 등 이용자가 자유롭게 창작물을 만드는 게임이다. 이용자가 자유롭게 아이템과 캐릭터를 만들고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블록체인 게임인 '더 샌드박스(The Sandbox)'는 이러한 마인크래프트 생태계 기본 구조에 NFT(대체불가능한 토큰)를 적용했다. 최근 NFT 시장이 급부상하면서 더 샌드박스의 샌드(SAND)토큰도 주목 받고 있다.


더 샌드박스는 마인크래프트와 마찬가지로 이용자가 직접 게임 내 아이템 및 캐릭터 제작 도구 복스에딧(VoxEdit)을 통해 아이템과 캐릭터를 만든다. 아이템과 캐릭터는 이더리움 코인 발행 표준인 ERC-721과 ERC-1155를 통해 NFT로 발행된다.


직접 만든 창작물뿐만 아니라 게임 속 토지인 랜드(LAND)도 NFT이기 때문에 거래 및 대여를 할 수 있다. 거래할 때는 더 샌드박스의 유틸리티 토큰 '샌드(SAND)'를 사용한다. 더 샌드박스 이용자가 늘어나고 게임 속 창작물이 자주 거래될수록 샌드가 활발하게 사용된다. 샌드 시세가 올라가면 각 NFT의 가치도 함께 상승하는 구조다. 특히 랜드는 총 16만6464개로 개수가 정해져 있기 때문에 게임 수요가 늘수록 랜드 시세도 오르게 된다.



샌드는 현재 업비트, 빗썸, 코인원 등 국내 대형 거래소 3곳에 모두 상장돼 있다. 4일 현재 690원대에 거래되고 있으며, 모든 코인의 시세가 급등했던 지난 3월말에는 최대 1000원대에 거래되기도 했다. 이후 가상자산 시장이 다시 한 번 하락장으로 들어서면서 6월 말 200원대로 하락했으나 7월부터는 다시 상승세를 보이기 시작했다. NFT 관련 코인의 대표 주자인 엑시인피니티(AXS)만큼은 아니지만 샌드 역시 50원대에 거래되던 지난 1월에 비해서는 1200% 이상, 지난 한 달 동안은 120% 이상 상승했다.


NFT시장의 부상으로 샌드의 시세가 상당히 상승했다. 하지만 게임 자체의 성적은 부진하다. 베타 버전에 불과했던 2019년 당시에는 월간 사용자가 120만명에 육박했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더 샌드박스 측이 사전 판매한 20억원 규모의 랜드가 완판되는 등 블록체인 게임 시장을 선도했다. 그러나 올해부터는 이용자 수가 급격하게 줄어들었다. 블록체인 정보 플랫폼인 댑레이더에 따르면 더 샌드박스의 지난 한 달 동안 이용자 수는 1000명에 불과하다.


지난 한 달 동안 NFT 거래량도 540만달러(약 60억원) 수준으로 전체 NFT 프로젝트 중 거래량 중 14위다. 같은 NFT 활용 게임인 엑시인피니티의 한 달 간 거래량이 7억2500만달러(약 8000억원)에 비교하면 매우 초라하다. 


한 블록체인 컨설팅 업체 관계자는 "더 샌드박스는 아직 정식 버전을 출시하지 않았기 때문에 게임의 오락성이나 창작물의 수준이 떨어진다. 그러나 더 샌드박스 측이 내년에 게임 완성도를 높여 정식 버전을 출시하면 본격적으로 게임 홍보에 나서고, 이용자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고 밝혔다. 


현재까지 게임으로서의 성과는 부진하지만 메타버스형 게임과 협업이 본격화되면 독보적인 NFT게임으로 자리 잡게 될 가능성이 있다. 더 샌드박스는 지난 5월 네이버제트의 게임 '제페토'와 협약을 맺고 제페토 NFT 970개를 발매했다. 제페토 NFT는 샌드로만 구매할 수 있다. 또, 더 샌드박스에는 제페토 테마의 메타버스가 구현되고 제페토에서는 더 샌드박스 테마의 메타버스가 구현되는 등 상호 상승 효과가 기대된다. 이외에도 더 샌드박스는 스머프, 아타리, 크립토키티 등 유명 NFT 프로젝트와 업무 협약을 맺으며 샌드박스 NFT를 활용할 수 있는 메타버스 세계를 확장하고 있다.


블록체인 업계에서는 더 샌드박스의 비전을 높게 평가하고 있다. 더 샌드박스의 모회사 애니모카브랜드(Animoca Brands)는 지난달 5000만달러(약 570억원)의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해 누적 투자금 1억3800만달러(약 1566억원)을 달성했다. 또 외신에 따르면 기업가치는 10억달러(약 1조1300억원)를 평가 받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네이버제트, 대체불가능토큰(NFT) 발행한다

더샌드박스와 제페토 NFT 발행, 970개 판매 예정

더 샌드박스, NFT 경매 수익금 전액 유니세프 후원

144개 랜드 합쳐진 대형 NFT, 오픈씨에서 판매

블록체인 게임, NFT로 빛볼까

토지·토큰 등 NFT 개발 재료 거래 활발...디파이 결합하기도

나만의 소장품, NFT마켓에서 판다

②마켓플레이스로 오픈씨·니프티 게이트웨이 주목…법정화폐 교환도 가능

더 샌드박스, 25억원 투자 유치

日유명 게임사 스퀘어 에닉스 주도

블록체인과 게임 만남 ‘봇물’

게임, 토큰이코노미 활성화 최고의 유인책 평가

‘유일무이’ NFT, 블록체인 게임 구원투수 될까

크립토키티 고양이 최고 1억원대 거래…NFT 적용 게임 속속 등장

NFT도 '증권'되나, 어깨 무거워지는 NFT 업체들

신한 '소투' 중단 여파, NFT 업체에도 미칠 가능성…"디지털아트 규제는 없어 아직 고심"

'코인 전문 은행' 지정, 중소 거래소는 '대환영'

실명계좌는 불필요한 규제…9월 전 실명계좌 구비 부담 경감 기대

페이팔 벤모, 신용카드 포인트 '가상자산'으로 지급

카드 적립금 비트코인 등으로 교환 가능…가상자산 '통화' 기능 강화 일조

국내 NFT 선점 노린 그라운드X

⑤게임아이템·기업 발행 증명서 시장부터 공략

NFT예술·경매 선도하는 '클립'

⑥ 개인 창작물·유명작가NFT 경매 시장 기반 마련

NFT 코인열전 6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