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운용, 'TDF 2050'으로 MZ 정조준
직접운용 전환 후 첫 TDF, 운용 초기 성장자산 집중 투자


[팍스넷뉴스 범찬희 기자] 키움투자자산운용(키움운용)이 목표 시점에 맞춰 투자자산 비중을 조정해주는 TDF(Target Date Fund) 경쟁력을 키우는 데 고삐를 죄고 있다. 지난달 해외 운용사의 자문 없이 직접 운용으로 전환한 데 이어, MZ세대 노후준비를 위한 '키움 키워드림 TDF 2050' 시리즈를 선보인다.


5일 키움운용은 최근 경제활동의 주축 세대로 부상하고 있는 MZ세대를 위한 '키움 키워드림 TDF 205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펀드는 MZ세대의 은퇴자산 마련을 위해 2050년을 은퇴시점(Target Date)으로 설정한다. 초기 포트폴리오 비율은 성장자산(주식 등) 80%, 안전자산(채권 등) 20%으로 구성한다. 또 전 세계 ETF와 인덱스 펀드 등에 주로 투자하는 패시브 전략을 구사한다. 특히 키움운용이 직접운용을 하게 되면서 비용과 수익 측면에서 우수한 전 세계 펀드들을 선별해 편입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키움투자자산운용 퇴직연금 민주영 이사는 "이미 미국 401k(우리나라의 DC형 계좌에 해당)에서는 20대 가입자가 연금 자산의 50% 가량을 TDF에 투자한다"며 "한국에서도 TDF가 MZ세대의 노후준비를 위한 최적의 투자솔루션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키움투자자산운용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TDF 라인업 추가를 통해 전 생애적인 관점에서 연금투자솔루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TDF 자체운용, 주고받는 '신뢰'가 먼저

의심 반, 기대 반···서로 믿고 응원해줘야 할 시점

KB운용, TDF 독자 운용 나선다

연내 뱅가드 자문 계약 종료···'글라이드패드' 유지

키움운용, 막차 탈 수 있을까

'D-6' AMC 인가 마감 앞두고 채용…"최적의 팀 꾸리기 위한 것"

엎치락뒤치락 ETF 시장점유율 지각변동

⑳삼성 난조, 미래·KB 부상, 신규 진입자 타임포트폴리오 저력 과시

'ETF도 리츠도' 재간접형 주목

글로벌서 검증된 ETF로 효율화, 모자(母子) 리츠 복층 선호 뚜렷

'기대와 우려 사이' 키움운용 ETF 2종 상장

이중 수수료·유동성 공급 의심 탓 '혼란'

"TDF 자체운용, 글라이드 패스 자체 설계부터"

③김정욱 TDF 운용팀장 "시장 상황·투자자 성향 변화 따라 글라이드 패스도 변해야"

미래에셋 '차이나바이오테크 ETF' 9.73%로 1위

기저효과로 中 ETF 수익률 상승, 게임은 하락

다우키움과 한 식구 됐지만…'절반의 성공'

①럭키‧우리 거쳐 2015년 키움 편입, '채권→ 종합운용사' 체질개선

'글로벌 공략' 대체투자 강자 입증

②호텔, 오피스 등 부동산 AUM 6위, 공·사모펀드 해외자산 집중 투자

'수익률 두각', TDF 이유 있는 홀로서기

④'키워드림TDF시리즈' 수익률 타사 압도, 글라이드패스 개발에 1년 소요

'6년 항해' 닻 올린 김성훈號, 순항 할까

⑤대체투자 키워 AUM‧실적 반등, ETF‧리츠 안착 과제

'4차산업·미래에너지·5G' 주목

⑥분할매수 전략 '똑똑한 펀드', '퓨처에너지·글로벌5G' 투자 매력도↑

키움운용, '글로벌 차세대 페이먼트' 펀드 출시

비현금 기반 결제 산업 분야 중점 투자

기보금 국내채권 위탁, 키움운용 '4년' 수성할까

2018년 1호 위탁사 선정 후 2번 연장… "입찰 참여 밝히기 힘들어"

10조 돌파 TDF, 분주한 운용업계

BNK·대신운용 신상품 출시, 신한운용 인력 보강 등 적극적

퇴직연금 다크호스, TRF에 쏠리는 눈

퇴직연금 주식 비중 70% 초과 투자 가능해… '순자산 1000억' KODEX TRF30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