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대창개발·반도홀딩스서 500억 차입
1달 만기 상품…"운영자금 활용 방침"
이 기사는 2021년 08월 09일 17시 26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반도건설이 반도홀딩스 그룹 내 계열사에서 총 500억원의 금액을 차입했다.


반도건설은 9일 대창개발과 반도홀딩스로부터 각각 300억원, 200억원의 금액을 차입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지난 2일 이사회에서 결정한 내용으로 익일인 3일 실제 차입을 실행했다.


반도건설은 차입일로부터 1달 후인 9월 2일을 만기일로 설정하고 두 차입금을 일시에 상환할 예정이다. 금리는 두 상품 모두 당좌대출 이자율인 연 4.6%를 적용했다.




이번에 차입한 500억원은 반도건설의 작년 말 기준 자기자본 대비 4.54%, 자산총액 대비 3.12% 규모다. 대창개발로부터 차입한 300억원은 반도건설의 작년 자기자본 1조1003억원 대비 2.73% 규모다. 자산총액 1조6030억원과 비교하면 1.87% 수준이다. 반도홀딩스로부터 차입한 금액의 경우 자기자본 대비 1.82%, 자산총액 대비 1.25%에 해당한다.


차입 실행 후 대창개발, 반도홀딩스 두 회사에 대한 반도건설의 차입액 총계는 각각 300억원, 200억원이다.


차입금을 제공한 대창개발의 자산총계는 작년 말 기준 478억원이고 이중 유동자산은 445억원이다. 반도홀딩스의 경우 별도 기준 자산총계 1조7581억원, 유동자산 587억원을 보유 중이다.


반도건설은 해당 차입금을 운영자금에 사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반도홀딩스는 기업집단 반도홀딩스의 지주사로 현재 반도건설의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대창개발은 반도홀딩스가 100% 지분을 가진 반도종합건설이 지분 전액을 소유 중인 기업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주택 중견건설사 '전성시대'

대방‧서희 '최고 순위', 반도는 대규모 택지매입에 주력

반도건설, 400억 규모 민간공사 수주

5월중 삼성생명 세종 부지·아주대 종합실험동 시공권 잇달아 획득

건설사를 바라보는 편견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발 땅 투기 사태는 전혀 예기치 못한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다. 처음에는 시민단체에서 발...

반도그룹 자산 5조원 돌파하나

2조원 내외 조정 예상…공정위 판단이 변수

한진칼 주가 폭락, 3자연합 주판알 튕기나

5만원대도 붕괴 우려…추가 하락 우려에 수익률 부담 가중

반도건설, 부산 광안지역주택조합 사업 수주

사업다각화 청신호…사업비 908억, 525가구 공급

반도건설, 대구 대한적십자병원 부지 매입 완료

총사업비 1270억 주상복합 조성…"랜드마크 단지로 탈바꿈"

3자 주주연합 와해 '각자도생'

1년3개월여만에 공동보유계약해지

반도건설, 창원 가포택지지구서 마수걸이 분양

중소형 847가구 공급…마산해양신도시·가포신항 배후단지개발 등 호재

반도건설, 주택사업 다각화 박차

ESG 경영도 속도…하반기 3400가구 분양 예정

반도건설, 계열시행사 3곳 정리…배경은

실적 저조한 계열사 흡수합병해 청산

반도문화재단, 제1회 '반도 전시기획 공모전' 시상식 개최

권홍사 이사장 "전시 기획자 발굴로 지역문화예술 활성화 기대"

반도건설, 화성장안지구 공동주택공사 수주

1595가구 도급공사 계약 체결…박현일 號 사업다각화로 체질 개선 순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