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농심, 기저효과·원료 부담에 반기 영업익 57%↓
최보람 기자
2021.08.17 17:42:44
해외법인 성장 지속 덕 코로나19 이전보단 호실적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농심이 라면류 매출 감소, 고정비 확대로 인해 전년대비 부진한 실적을 거뒀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연결기준 농심의 올 상반기 매출은 1조2823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5.4% 감소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무려 56.6% 줄어든 456억원, 순이익은 44.5% 감소한 473억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실적 감소 요인은 지난해 국내에서 폭발적으로 증가했던 '집콕족' 수요가 올 들어 줄어든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피로도로 인해 외식인구가 다시금 늘었고 그에 따라 라면 등의 가정소비가 줄었기 때문이다.


관련기사 more
농심, 3분기 실적방어 성공...'해외매출 증가' 영향 삼양식품도 라면 가격 인상 율촌화학 계열분리 가능성은 라면 가격 인상 '기정사실화'

이로 인해 개별기준 농심의 올 상반기 매출은 전년보다 6.3% 줄어든 1조103억원에 그쳤고 영업이익은 184억원으로 전년보다 71%나 감소했다.


농심 관계자는 "수출 및 해외법인의 성장세가 지속됐음에도 국내 면·스낵사업의 매출 감소로 인해 연결기준 매출이 줄게 됐다"면서"매출 감소와 더불어 원재료 및 인건비, 물류비용 부담도 커지면서 영업이익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농심의 올 상반기 수익성은 전년엔 크게 못 미쳤지만 예년과 비교하면 여전히 높은 편이다. 농심이 코로나19 반사이익을 누리기 전인 2019년 상반기에 올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조1567억원, 398억원이다. 올해와 비교해 매출은 9.8%, 영업이익은 12.7% 각각 적은 수준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팍스넷뉴스 2022 증권포럼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