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첨단소재, 전고체 배터리 기업 '프롤로지움' 투자
"중·장기적 투자...프롤로지움과 협업방안 강구"


[팍스넷뉴스 김민지 기자] 코스닥 상장사 EV첨단소재가 세계 최초 전고체 배터리 개발 대만 기업 ProLogium Technology Co., LTD. (이하 프롤로지움)가 진행한 시리즈E 투자에 참여해 투자를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투자 금액은 850만 달러(약 100억원)이며 확보한 지분은 5.45% 정도다.


프롤로지움은 최근 미국 증권시장 나스닥 스팩상장을 앞두고 시리즈E 투자를 유치했다. EV첨단소재는 현재 국내외 기업들이 차세대 배터리인 전고체 배터리에 수조원씩 투자하며 관심을 갖는 상황에 맞춰 이번 투자에 참여했다.


2006년 설립해 대만에 본사를 둔 프롤로지움은 전세계 최초 솔리드 스테이트 배터리(SSB) 제조업체다.  내년 4분기 대량생산 설비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EV첨단소재 관계자는 "프롤로지움 투자는 중·장기적인 계획 설정을 갖고 투자한 것으로 향후 프롤로지움과 협업방안을 강구할 것"이라며 "세계 최초의 전고체 배터리 개발 기업의 노하우를 가장 가까이에서 체험하고 전수 받아 기업가치와 주주 가치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