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리바트, 브랜드 고급화 속도
이탈리아 최고급 가구 브랜드 론칭 등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현대리바트가 이탈리아 최고급 가구 브랜드를 선보이는 등 브랜드 고급화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토탈인테리어 현대리바트는 하이엔드 가구 브랜드 '죠르제띠'를 론칭한다고 25일 밝혔다. 죠르제띠는 1898년 이탈리아에서 설립한 123년 전통의 럭셔리 가구 브랜드다.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가구 전문 브랜드로, 창립자 루이지 죠르제띠(Luigi Giorgetti) 이후 4대째 이어져 오고 있다.


이번 죠르제띠 론칭은 현대리바트의 고급화 전략 일환이다. 현대리바트는 리빙부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브랜드 고급화에 힘쓰고 있다. 최근 가구업계 최초로 자체 컬러 매뉴얼 '리바트 컬러 팔레트'를 개발하는 등 디자인 역량을 강화하는 동시에, 북미 최대 프리미엄 홈퍼니싱 브랜드 '윌리엄스 소노마(WILLIAMS-SONOMA)'를 국내 최초로 선보이기도 했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죠르제띠는 이탈리아 왕실용 가구를 만들기 시작해 현재까지 그 품질과 명성을 이어오고 있는 독보적인 '위버 럭셔리(uber luxury, 초고가 명품) 가구 브랜드'"라며 "현재도 전세계적으로 왕실이나 오피니언 리더들이 제품을 직접 주문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죠르제띠는 디자인부터 생산까지 모든 제조공정이 이탈리아에서 이뤄지며 각 제품마다 죠르제띠 만의 제조 노하우를 전수받은 장인이 소재 재단, 가공, 마감 등 모든 제조과정을 직접 맡는다. 100% 오더 메이드 방식으로 생산하며, 최소 3개월 이상의 시간이 소요된다. 


대표 제품으로는 유려한 곡선과 미적 균형 감각을 표현하기 위해 20개의 원목을 각각 가공해 만든 1인용 의자 '허그(HUG)'를 비롯해 흔들의자 '무브(MOVE)', 지진계의 바늘을 형상화해 기하학적 아름다움을 표현한 데스크 '에라스모(ERASMO)'등이다. 판매가격은 1500만원대부터다.


현대리바트는 오는 26일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4층 리빙관과 판교점 8층 리빙관에 각각 죠르제띠 쇼룸을 오픈한다. 의자와 식탁, 소파, 주방가구 등 50여종의 대표 제품을 전시하고, VIP고객을 대상으로 한 프리미엄 상담 서비스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리바트는 향후 논현동 가구거리 등 핵심 상권에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도 검토하고 있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브랜드 고급화의 일환으로 국내에서 볼 수 없는 독특한 색상과 선형(線形) 등을 적용한 가구 제품을 선보이는 동시에 해외 럭셔리 브랜드 도입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며 "윌리엄스 소노마 유통사업을 통해 쌓아온 프리미엄 가구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프리미엄 해외 가구를 추가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