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우주'로 구독 시장 정복
2025년까지 구독 가입자 3600만, 거래액 8조원 목표
SK텔레콤이 파트너들과 함께 만드는 구독 유니버스 'T우주' (사진제공=SK텔레콤)


[팍스넷뉴스 최지웅 기자] SK텔레콤이 구독 시장에 본격적인 출사표를 던졌다. 11번가와 아마존, 구글 등 다양한 사업자들과 제휴한 구독 패키지로 2025년까지 3600만 가입자를 모으겠다는 각오다. 


SK텔레콤은 오는 31일 신규 구독 브랜드 'T우주'를 출시한다. T우주는 전 국민이 이용 가능한 구독 플랫폼으로 ▲온오프라인 쇼핑(아마존, 11번가, 이마트 등) ▲음식·음료(스타벅스, 파리바게뜨, 배달의민족 등) ▲디지털 서비스(구글 원, 웨이브, FLO, V컬러링, Xbox 게임패스, 스푼라디오 등) ▲모빌리티 서비스(T map, 모두의 셔틀 등) ▲화장품(톤28) ▲꽃 구독(Kukka) ▲반려동물 용품(어바웃펫) ▲보험(AIA생명) ▲영양제(BIOPUBLIC) ▲교육(두브레인)에 이르기까지 소비 생활 전반의 파트너가 참여했다. SK텔레콤은 추가로 100여개 사업자와 협의 중이며 지속적으로 제휴를 확대할 예정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상품 확대는 이동통신 시장 기변 매출 규모 축소 및 코로나19로 인한 내방객 감소 등으로 수익성이 악화되고 있는 유통망 입장에서도 새로운 수익 모델로 자리 잡을 수 있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구독상품 판매를 통해 수수료/인센티브 등 추가 수익을 만들 수 있고 기존 통신 서비스 외 구독 상품에 관심이 있는 고객들의 내방을 유도할 수 있다는 점에서 부수 효과가 크다"고 설명했다.



T우주는 아마존·11번가 서비스를 기반으로, 다양한 구독 상품을 연계한 2종의 구독 패키지를 제공한다. 월 9900원(부가세 포함) 우주패스 all 상품은 11번가 3000포인트, 아마존 무료 배송 및 1만원 할인 쿠폰, 구글원 멤버십 100GB를 기본 제공하고 추가로 고객이 다양한 개별 구독 상품 중 맘에 드는 1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개별 구독 상품에는 배달의 민족 8000원 상당의 할인쿠폰, 파리바게뜨 최대 30% 할인, 이마트 3000원 쿠폰 4매,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4+1 쿠폰 월 2회, kukka 꽃다발 정기배송 9000원 쿠폰 등 다양하게 구성돼 있다. 이중 1가지를 선택하면 계속 써야 하는 게 아니라 고객 취향에 따라 매월 변경도 가능하다.



아울러 우주패스 상품의 핵심 서비스인 아마존 무료 배송 혜택은 오는 31일 11번가에 입점하는 '아마존 글로벌스토어'에서 제공한다. 아마존 글로벌스토어는 Amazon.com에서 판매 중인 상품을 11번가 쇼핑환경 그대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구독 상품이 많아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도 지원한다. SK텔레콤은 자체 데이터와 AI 기술을 활용해 고객에게 맞는 상품을 추천한다. 모든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고객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별 취향에 맞는 구독 상품을 오퍼링 할 수 있는 AI·DT 시스템을 구축한 덕분이다. 


실제로 SK텔레콤이 지향하는 구독 서비스의 본질은 AI/DT 기반 온·오프라인 구독 커머스 플랫폼이다. 단순히 구독상품을 제공하는 데 그치지 않고 고객과 구독 상품을 연결하는 최적의 구독 커머스 플랫폼을 구축해 오는 2025년 구독자 3600만명, 총 거래액(GMV) 8조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박정호 SK텔레콤 CEO는 "'T우주'는 다양한 브랜드와 고객 모두가 조화롭게 공존하며 함께 성장하는 구독 유니버스를 지향한다"며 "앞으로 지금까지 본적 없는 구독의 새로운 신세계(유니버스)를 펼쳐 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